[AD]

발명유공 78명 포상…금탑훈장에 임병덕 사장

최종수정 2011.05.18 16:33 기사입력 2011.05.18 12:00

특허청, 19일 오전 11시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서 제46명 ‘발명의 날’ 기념식

[아시아경제 왕성상 기자] 특허청은 19일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제46회 ‘발명의 날’ 기념식을 열고 78명의 발명유공자에게 훈·포장 등을 준다.

행사엔 김황식 국무총리, 이수원 특허청장과 수상자 및 가족, 수상기업 임직원 등 500여명이 참석한다.

시상식에선 ▲신성산업 임병덕 사장이 금탑산업훈장 ▲(주)누리플랜 이상우 대표이사와 LG전자(주) 정백영 전문위원이 은탑산업훈장 ▲한국전력공사 박진홍 처장, 휴롬엘에스(주) 김영기 회장이 동탑산업훈장 ▲KYK김영귀환원수(주) 김영귀 대표이사가 철탑산업훈장, 한양대학교 정제창 교수가 녹조근정훈장 ▲하이닉스반도체 이재진 수석과 한국발명진흥회 강성용 본부장이 석탑산업훈장을 받는다.

특히 금탑산업훈장을 받는 임 사장은 굴착속도가 빠른 공기압축 해머기술을 독자 개발했다. 이 기술은 지난해 칠레 광산붕괴사고 때 광부구출작업 시간을 크게 줄이는데 한몫했다.

김황식 국무총리는 언론에 배포한 기념식 자료를 통해 “올해는 지식재산기본법이 만들어졌고 정부의 지식재산정책을 총괄·조정하는 국가지식재산위원회가 출범, 우리나라가 지식재산강국으로 발돋움하는 원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수원 특허청장은 “발명의 날 기념식은 발명유공자를 포상, 발명가와 과학기술인의 사기를 북돋우고 범국민적으로 발명의욕을 높이는데 뜻이 있다”고 말했다. 이 청장은 “지난 해 말 특허등록 100만건을 넘어선 것을 계기로 우리나라가 진정한 지식재산 강국으로 가고자하는 다짐을 발명의 날 수상자들은 물론 국민들과 함께하는 자리”라고 강조했다.

한편 제46회 ‘발명의 날’ 포상자(국무총리 표창 이상)는 다음과 같다.

◆금탑산업훈장(1명) △신성산업 임병덕 사장 ◆은탑산업훈장(2명) △이상우 (주)누리플랜 대표이사 △정백영 LG전자(주) 전문위원 ◆동탑산업훈장(2명) △박진홍 한국전력공사 처장 △김영기 휴롬엘에스(주) 회장 ◆철탑산업훈장(1명) △김영귀 KYK김영귀환원수(주) 회장 ◆녹조근정훈장(1명) △정제창 한양대학교 교수 ◆석탑산업훈장(2명) △이재진 하이닉스반도체 수석 △강성용 한국발명진흥회 본부장 ◆산업포장(5명) △황용순 신도산업(주) 대표이사 △신일산 (주)나노카보나 대표이사 △한일욱 (주)하은산업 사장, △김철웅 한국화학연구원 책임연구원, △김용욱 삼성전자(주) 수석 ◆대통령 표창(6명) △박승태 (주)에이티이엔지 대표이사 △원동관 삼성테크윈(주) 책임연구원 △조정묵 안동시청 지방행정주사 △LG디스플레이(주)(단체), △전자부품연구원(단체) △조경석 한라공조㈜ 팀장(올해의 발명왕) ◆국무총리 표창(6명) △유상구 (주)이룸바이오테크놀로지 연구이사 △박광범 (주)메가젠임플란트 대표이사 △김종승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수석연구원 △박세근 인헌중학교 교사 △(주)한동알앤씨(단체) △대경산업(단체)


왕성상 기자 wss4044@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