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우결' 쿤토리아, 한라산 정상에 '등반 인증서'…'뿌듯'

최종수정 2011.04.02 18:27기사입력 2011.04.02 18:27


[스포츠투데이 전성호 기자]'쿤토리아 부부' 닉쿤과 빅토리아가 힘겨운 겨울철 한라산 등반 끝에 '정산 등반 인증서'를 남기고 돌아왔다.

2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닉쿤과 빅토리아의 생애 첫 제주도 여행기가 그려졌다.

닉쿤은 빅토리아의 생일을 맞아 함께 제주도 한라산에 올랐다. 평소 남편과 함께 등산을 하고 싶다는 빅토리아를 위한 결정이었다.

'등산 로망'은 결코 순조롭지 않았다. 산 전체가 눈으로 뒤덮인 탓에 등반이 쉽지 않았던 것. 하지만 둘은 정상 근처 대피소의 라면을 먹겠다는 일념 하나로 묵묵히 등산을 시작했다.

힘겹게 올라간 대피소 부근에서 둘은 영화 러브스토리의 명장면을 재현하기도 했고, 꿀맛 같은 라면도 먹으며 '소원'을 풀었다.

이어 둘은 한라산에 올랐다는 인증서를 남기기로 했다. 하트 모양의 메모지에 '한라산 정상 등반 인증서'를 작성했고, 이를 직원에 부탁해 대피소 한 구석에 붙여놓으며 뿌듯한 미소를 지어보였다.

즐거웠지만 힘겨웠던 산행에 빅토리아는 인터뷰에서 "2011년 이것보다 힘든 일은 없을 것"이라며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한편 이날 쿤토리아 부부는 등산 내내 시종일관 다정한 스킨십을 보이며 눈길을 끌었다.
스포츠투데이 전성호 기자 spree8@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댓글쓰기

이 시각 주요정보

포토로 보는 세상

  • 슬라이드
  • 슬라이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