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파우치 소장 "美 하루 코로나 신규환자 10만명에도 안놀랄 것"

최종수정 2020.07.01 05:55 기사입력 2020.07.01 05:55

댓글쓰기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뉴욕=백종민 특파원] 앤서니 파우치 미 국립보건원 산하 국립알레르기ㆍ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이 30일(현지시간) 미국의 하루 신규 코로나19 환자가 10만명까지 치솟을 수 있다고 전망했다


파우치 소장은 이날 상원 청문회에 출석, "우리는 지금 하루에 4만여명의 신규 환자가 나오고 있지만 지금 상황을 되돌리지 못하면 하루 (신규 코로나19 환자가) 10만명까지 올라가도 난 놀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미국에서는 하루 4만명 이상의 신규 코로나19 감염자가 발생하고 있다. 파우치 소장의 예상대로라면 현재보다도 두 배 이상의 감염자 발생을 염두에 두고 있다는 의미이다. 존스홉킨스대 집계 현재 미국내 코로나19 누적 감염자수는 261만명에 이르고 있다.


파우치 소장은 또 "분명히 우리는 지금 완전히 통제하지 못하고 있다"면서 "우리는 계속해서 큰 곤경 속에 있게 될 것이며 이것이 멈추지 않으면 많은 상처가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나는 지금 벌어지는 일에 만족하지 못한다. 왜냐하면 우리는 잘못된 방향으로 가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뉴욕=백종민 특파원 cinqang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