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볼 거 없는' 넷플릭스 80만명 떠났다…스포츠에 재미붙인 한국인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1년 5개월 만에 1200만명선 붕괴
티빙·쿠플, 스포츠 중계로 맹추격

국내 OTT 시장에서 절대 강자를 굳건히 지킨 넷플릭스가 휘청거리는 중이다. 티빙과 쿠팡플레이가 스포츠 경기 중계 독점권으로 맹추격하는 와중에 넷플릭스 이용자가 뚝 떨어져 나가 그 격차가 점점 좁아지고 있다.


사진출처=픽사베이

사진출처=픽사베이

AD
원본보기 아이콘

12일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모바일인덱스 집계 결과, 지난 3월 넷플릭스의 월간 이용자 수는 약 1172만명으로 나타났다. 2월(약 1251만명)과 비교하면 한 달 사이 80만명이 줄어든 수치다. 상승과 하락을 반복하면서도 월간 이용자 1200만명 하한은 유지했는데 이마저도 깨졌다. 2022년 11월(약 1199만명) 이후 1년 5개월 만이다.

사진출처=티빙

사진출처=티빙

원본보기 아이콘

반면 3년간 1350억원을 내는 조건으로 KBO 리그 유무선 독점 중계권을 따낸 티빙은 올해 1분기 아시안컵과 프로야구 중계 효과로 이용자가 급증했다. 티빙 올해 1분기 평균 앱 일간 활성 이용자(DAU)는 162만7000명으로 넷플릭스의 뒤를 이어 2위를 기록했다. 지난해 평균 132만8000명이었던 것과 비교하면 22.5%가량 급증한 셈이다.


넷플릭스 DAU는 283만5000명으로 1위를 기록하긴 했으나 지난해 평균 DAU가 313만8000명과 비교하면 하락세로 변곡점을 찍었다.


와중에 쿠팡 플레이의 급등도 매섭다. 1분기 97만3000명으로 작년 평균(68만명)과 비교해 43% 급등했다. MLB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LA 다저스의 서울 시리즈를 중계 당시 이용자가 집중됐다. 지난해 하루 평균 이용자의 두 배보다 많은 시청자가 쿠팡으로 몰렸다.

넷플릭스는 최신작 영화로 방어에 나선 모양새다. 지난해 12월 개봉해 457만명의 관객을 끌어모은 '노량 : 죽음의 바다'를 16일 공개한다. 흥행작이 개봉 4개월 만에 OTT를 통해 공개되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넷플릭스서비시스코리아(넷플릭스코리아)는 12일 지난해 영업이익 120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전년 대비 15.5% 하락한 수준이다. 넷플릭스코리아는 넷플릭스 그룹의 자회사로, 국내 회원들에게 넷플릭스 서비스에 대한 구독 멤버십을 홍보 및 재판매하고 있다.





김은하 기자 galaxy656574@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김호중 "거짓이 더 큰 거짓 낳아…수일 내 자진 출석" 심경고백 [포토] 오동운 후보 인사청문회... 수사·증여 논란 등 쟁점 오늘 오동운 공수처장 후보 인사청문회…'아빠·남편 찬스' '변호전력' 공격받을 듯

    #국내이슈

  • 이란당국 “대통령 사망 확인”…중동 긴장 고조될 듯(종합) 골반 붙은 채 태어난 샴쌍둥이…"3년 만에 앉고 조금씩 설 수도" "학대와 성희롱 있었다"…왕관반납 미인대회 우승자 어머니 폭로

    #해외이슈

  • [포토] 검찰 출두하는 날 추가 고발 '시스루 옷 입고 공식석상' 김주애 패션…"北여성들 충격받을 것" 이창수 신임 서울중앙지검장, 김 여사 수사 "법과 원칙 따라 제대로 진행"

    #포토PICK

  • 기아 EV6, 獨 비교평가서 폭스바겐 ID.5 제쳤다 車수출, 절반이 미국행인데…韓 적자탈출 타깃될까 [르포]AWS 손잡은 현대차, 자율주행 시뮬레이션도 클라우드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이란 대통령 사망에 '이란 핵합의' 재추진 안갯속 [뉴스속 용어]한-캄보디아 정상 '전략적 동반자 관계' 수립 세계랭킹 2위 매킬로이 "결혼 생활 파탄이 났다"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