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존폐 위기' 통진당…이석기의 '돌파구'는?

최종수정 2013.09.10 10:18 기사입력 2013.09.05 11:38

-정당 해산 논의돼…與野 이석기ㆍ김재연 자격심사안 재착수
-'공판 투쟁'선언…20여명 변호인단 꾸려


[아시아경제 전슬기 기자]'이석기 사태'로 창당 3년 만에 최대 위기를 맞은 통합진보당의 앞날에도 먹구름이 끼었다. 통진당은 2011년 민주노동당과 국민참여당, 진보신당 탈당파가 뭉쳐 진보진영의 대표 정당으로 성장했지만, '종북 논란'으로 탈당사태를 빚은 데에 이어 이번에는 당 자체가 좌초될 위기에 처했다.
올해 4월과 5월 시민단체 국민행동본부 등 보수시민단체는 통진당에 대한 정당해산 청원서를 법무부에 제출했다. 여권에서 "통진당을 해산시켜야 한다"는 목소리도 힘을 얻으면서 정부가 헌법재판소에 정당해산심판을 제소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황교안 법무부 장관은 지난 4일 본회의장에서 김진태 새누리당 의원이 "통진당이 헌법이 보장하는 자유민주주의 체제 범위에 드는지 아주 의심이 드는데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묻자 "검토해 보겠다"고 답했다.

여야는 오는 16일 국회 윤리특별위원회를 열어 이석기, 김재연 의원에 대한 자격심사안을 논의하기로 했다. 심재철 새누리당 의원은 5일 "기존 자격심사안으로는 부족하다"며 "내란음모죄로 다시 제명안을 제출하겠다"고 밝혔다. 만약 여야가 이 제명안을 밀어붙여 징계에 나설 경우 통진당의 기반은 더욱 흔들리게 된다.

통진당의 '내부 갈등' 기류도 포착되고 있다. 현재 이석기 통진당 의원은 당의 주축세력인 경기동부연합의 실세로 이 의원은 물론 당원 일부가 RO 조직원으로 활동한 정황이 밝혀지고 있다. 일부 당원들은 이번 사태에 대한 책임을 물어 지도부를 교체하고 당을 쇄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지금처럼 지도부가 '종북노선'을 스스로 벗어버리지 못한다면 오는 10월 재보선은 물론 내년 지방선거에서도 쉽지 않을 것이라는 판단에서다. 4일 통진당 홈페이지 당원게시판에는 '당 대표 이정희 및 이석기를 전국 당원 이름으로 소환 요청한다'는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통진당 지도부는 '공판 투쟁'을 선언했다. 공판 투쟁은 국가보안법 위반 사건에서 피의자들이 묵비권을 행사하거나 증거조작ㆍ강압수사 등을 주장하며 재판을 끌어가는 방식이다. 이 의원의 변호인단은 김칠준 법무법인 다산 대표변호사를 단장으로, 이정희 대표의 남편인 심재환 변호사와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소속 변호사 등 20명이 참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의원은 4일 국회 신상 발언에서도 "몇 달 후 무죄가 날 것"이라고 자신하기도 했다. 이 의원은 작년 통진당 비례대표 경선 때 제출한 자기소개서에 '공판 투쟁' 경력을 쓰기도 했다. 이에 통진당은 향후 소송 비용 등 투쟁 기금 명목으로 당원 1만명에게서 특별 당비 10억원도 모금할 계획이다.


전슬기 기자 sgjun@asiae.co.kr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강민경 '하와이에서 공개한 근황'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국내핫이슈

  • [포토] 안유진 '상큼 비주얼' [포토] 한소희 '독보적인 분위기' [포토] 이하이 '또렷한 이목구비'

    #연예가화제

  • [포토] 여자아이들 우기 '도발적 뒤태' [포토] 서현 '막내의 반전 성숙미' [포토] 엄정화 '명불허전 댄싱퀸'

    #스타화보

  • [포토] '발리댁' 가희, 탄탄한 복근 [포토] 강지영 '반전 뒤태' [포토] 지민 '크롭티의 정석'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