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IPTV 가입자 600만 돌파

최종수정 2012.11.08 13:42 기사입력 2012.11.08 13:42

댓글쓰기

IPTV 3사 실시간 가입자 수 7일 600만 넘어서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한국디지털미디어산업협회(회장 김원호)는 IPTV 3사의 실시간 가입자 수가 지난 7일 600만을 넘어섰다고 8일 밝혔다.

이는 지난 2009년 1월 KT '올레 tv', 'B tv', LG유플러스 'U+TV' 등 IPTV의 상용서비스가 시작된 지 약 3년 10개월 만의 성과다.
행운의 600만 번째 가입자는 SK브로드밴드 B tv에 가입한 권미정씨(34세, 서대문구)로 다큐멘터리, 뉴스 다시보기 등 다양한 VOD 서비스에 매력을 느껴 IPTV에 가입하게 됐으며 IPTV를 활용한 육아·교육에도 관심이 많다고 밝혔다.

김원호 회장은 "600만 가입자는 500만 돌파 후 7개월 만의 성과로 이전에 비해 빠른 증가세를 보였다"며 "IPTV가 유료 방송시장의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이어 "내년 상반기에는 700만을 돌파할 것으로 보이며 이는 IPTV 광고에 있어서도 규모의 경제를 실현시키는 분기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철현 기자 kch@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