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롯데百 아파트 경품 추첨현장에 1000여명 몰려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롯데백화점이 창립30주년을 기념해 경품으로 내건 '48평형 아파트'의 당첨 주인공은 안양점에서 응모한 안 모 씨에게 돌아갔다.

롯데백화점은 지난 12일 오후 3시부터 서울 잠실점에서 창립 30주년 기념 경품 추첨식을 진행하고 1등 1명을 포함해 2등 2명, 3등 3명, 4등 4명, 5등 10명, 6등 100명 등 총 120명의 당첨자를 추첨했다고 밝혔다.
지난 달 9일부터 이달 5일까지 약 280만명이 응모한 것으로 집계된 이번 행사 1등 경품은 분양가 5억8000만원 상당의 광주시 오포읍 롯데캐슬 아파트(158㎡, 48평형). 이는 롯데백화점의 경품 행사 사상 최대 인원이라고 백화점 측은 설명했다.

특히, 추첨 당일인 이날 행사가 열린 롯데백화점 잠실점 야외 무대 앞에는 1000여명의 고객들이 몰려 장사진을 이뤘다.

백화점 측은 만일에 있을 안전사고에 대비해 현장에 경찰 2명과 의경 7명을 배치했으며, 사설경호원 4명과 안전요원 10여명도 함께 배치해 인원통제를 했다.
또 차후 제기될 수 있는 공정성 시비에도 대비해 현장에서 촬영한 CCTV 5대의 녹화 내용과 캠코더로 찍은 동영상 등을 백화점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할 계획이다.

경품 1, 2등은 롯데자이언츠의 인기 야구 선수인 홍성흔 씨가 추첨했으며, 행운의 주인공인 1등에는 안양점에서 응모한 안모 씨가 당첨됐다. 백화점 상품권 1억원 어치가 걸린 2등은 본점과 광주점에서 응모한 고객이 각각 뽑혔다.

또 3~6등 추첨은 현장에서 즉석 지원한 일반 고객이 눈을 가리고 장갑을 낀 채로 추첨에 나서 현장 분위기를 한층 고조시켰다.

백화점 측은 이날 결과를 당첨자들에게 모두 개별 통보했으며, 추첨 행사 뒤 남은 응모권은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현장에서 파쇄차를 이용해 모두 파쇄했다고 밝혔다.

조영제 롯데백화점 마케팅팀장은 "이번 아파트 경품 추첨 현장에 많은 인파가 몰려 고객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행사와 이벤트를 진행해 고객에게 기쁨을 주는 백화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의사출신 당선인 이주영·한지아…"증원 초점 안돼" VS "정원 확대는 필요" [럭셔리월드]신라호텔도 '참전'…'5월 신부' 겨냥 200만원대 프러포즈 돈 없어 못 만나러 간 가족…'시작가 14억' 이중섭 그림 경매 나온다

    #국내이슈

  • 수리비 불만에 아이폰 박살 낸 남성 배우…"애플 움직인 당신이 영웅" 전기톱 든 '괴짜 대통령'…SNS로 여자친구와 이별 발표 경기 진 선수 채찍으로 때린 팬…사우디 축구서 황당 사건

    #해외이슈

  • [이미지 다이어리] 짧아진 봄, 꽃놀이 대신 물놀이 [포토] 만개한 여의도 윤중로 벚꽃 [포토] 윤중로에 활짝 핀 벚꽃

    #포토PICK

  • 게걸음 주행하고 제자리 도는 車, 국내 첫선 부르마 몰던 차, 전기모델 국내 들어온다…르노 신차라인 살펴보니 [포토] 3세대 신형 파나메라 국내 공식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전환점에 선 중동의 '그림자 전쟁'   [뉴스속 용어]조국혁신당 '사회권' 공약 [뉴스속 용어]AI 주도권 꿰찼다, ‘팹4’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