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尹 "北핵실험 강행 땐 전례없는 공동대응…中도 영향력 행사해야"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윤 대통령 외신 인터뷰
"中 책임 이행하지 않을 경우 역내 군사 자산 유입 야기할 것"
대만 유사시 주한미군 역할에 "상황 이용할 北 군사 행동이 관심사"
테슬라 기가팩토리 유치에 맞춤형 지원
화물연대 집단 운송거부 등에 "전투적인 노조 문화 한국 사회의 문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AD
원본보기 아이콘

[아시아경제 이기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29일 "어떤 종류든 북한이 새로 핵실험을 강행할 경우 전례 없는 공동대응에 맞닥뜨릴 것"이라고 경고했다. 또 중국을 향해선 "북한이 무기 개발을 중단할 수 있도록 영향력을 행사할 책임뿐 아니라 능력을 갖고 있다"고 강조했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날 한 해외 유력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북한이 최근 잇따른 도발로 7차 핵실험 가능성에 대한 우려를 키우는 것과 관련해 "과거에는 볼 수 없었던 대응에 나설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북한이 7차 핵실험을 강행해 한반도 안보 위기가 고조될 경우 한·미·일 군사 공조를 통해 강력한 대응에 나설 것을 시사한 것으로 해석된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인 중국에 대해서도 북한 문제에 책임을 다할 것을 촉구했다. 윤 대통령은 북한이 무력 시위를 거듭 이어나가는 데 대해 "확실한 건 중국은 북한에 영향력을 행사할 능력이 있고, 중국이 그 과정에 개입할 책임이 있다"며 "평화와 안정을 위해 이같은 영향력을 행사할지는 중국 정부에 달려있다"고 강조했다.


이 외신은 또 윤 대통령이 인터뷰에서 중국이 책임을 이행하지 않을 경우 역내 군사 자산 유입을 야기할 것이라고도 전했다. 다만 한국과 미국이 한반도에 항공모함과 장거리 폭격기 같은 미국의 전략 자산을 더 배치하기로 합의했지만, 한국에 주둔하는 미군 2만8500명의 병력에 변화를 주길 바라지는 않는다고 덧붙였다.


일본의 장거리 미사일 등 무기 증강, 자위대 통합사령부 신설 움직임에 대해선 "일본 정부는 북한의 미사일이 자국 영토의 상공을 날아가는 상황에서 잠자코 있을 수만은 없다고 본다"고도 말했다.

대만 문제와 관련해서도 ‘국제 규범과 규칙에 따라 해결돼야 한다’는 원칙을 고수했다. 윤 대통령은 "일방적으로 현상을 바꾸려는 어떠한 시도에도 단호히 반대한다"고 언급했다.


그러나 대만 유사시 한국이나 주한미군의 역할론에 대해서는 "전반적인 안보 상황을 고려해야 하겠지만, 가장 시급한 관심사는 이 상황을 이용하기 위한 북한의 군사 행동일 것"이라고 예상했다.


윤 대통령은 테슬라 기가팩토리 유치 등에 대해서도 정부가 맞춤형 지원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와 지난 24일 통화한 내용을 언급하며 "테슬라, 스페이스X, 기타 기업이 기가팩토리 건설 등 한국에 대한 추가 투자를 고려하고 있다면, 정부는 투자를 지원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윤 대통령은 머스크 CEO에게 한국의 불공정한 노동 관행들의 위험 요소를 제거하기 위해 법치를 확립하겠다는 것이 윤석열 정부의 노동 정책이라는 점도 전달했다고 소개했다.


최근 불거진 화물연대 집단 운송거부 등의 사례를 빗대 "전투적인 노조 문화(militant union culture)는 한국 사회에서 심각한 문제"라며 과거 정부가 강력한 노조와 잦은 타협을 통해 불법 파업과 노조의 불법적인 행동으로 이어지는 악순환을 초래했다고 비판하기도 했다.




이기민 기자 victor.lee@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6년 만에 솔로 데뷔…(여자)아이들 우기, 앨범 선주문 50만장 "편파방송으로 명예훼손" 어트랙트, SBS '그알' 제작진 고소 강릉 해안도로에 정체모를 빨간색 외제차…"여기서 사진 찍으라고?"

    #국내이슈

  • "죽음이 아니라 자유 위한 것"…전신마비 변호사 페루서 첫 안락사 "푸바오 잘 지내요" 영상 또 공개…공식 데뷔 빨라지나 대학 나온 미모의 26세 女 "돼지 키우며 월 114만원 벌지만 행복"

    #해외이슈

  • [포토] 정교한 3D 프린팅의 세계 [포토] '그날의 기억' [이미지 다이어리] 그곳에 목련이 필 줄 알았다.

    #포토PICK

  • "쓰임새는 고객이 정한다" 현대차가 제시하는 미래 상용차 미리보니 매끈한 뒤태로 600㎞ 달린다…쿠페형 폴스타4 6월 출시 마지막 V10 내연기관 람보르기니…'우라칸STJ'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日 정치인 '야스쿠니신사' 집단 참배…한·중 항의 [뉴스속 용어]'비흡연 세대 법'으로 들끓는 영국 사회 [뉴스속 용어]'법사위원장'이 뭐길래…여야 쟁탈전 개막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