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유도대표팀, 혼성단체전 16강서 탈락…몽골에 1-4 패배

최종수정 2021.07.31 12:15 기사입력 2021.07.31 12:15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수환 기자] 세계 랭킹 5위인 한국 유도 대표팀이 혼성단체전 16강에서 탈락하며 모든 일정을 마쳤다.


대표팀은 31일 도쿄 일본무도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유도 혼성단체전 몽골(세계 9위)과 16강전에서 상대 전적 1승 4패를 기록해 8강 진출에 실패했다.

한국 유도는 이번 대회를 은메달 1개, 동메달 2개로 마무리했다.


단체전 첫 번째 주자로 나선 남자 100㎏ 이상급 김민종은 울지바야링 두렝바야르를 시원한 한판승으로 꺾었다.


정규시간 15초를 남기고 다리대돌리기 한판을 성공하며 승리했다.

그러나 두 번째 주자부터 줄줄이 패했다.


여자 57㎏급 김지수는 골든스코어(연장전) 접전 끝에 도르지수렝긴 수미야에게 모로떨어뜨리기 절반을 내줘 패했다.


세 번째로 나선 남자 73㎏급 안창림도 센도치르 속바타르에게 패하며 벼랑 끝에 몰렸다.


도쿄올림픽 개인전에서 동메달을 땄던 안창림은 골든스코어 접전 끝에 반칙패했다.


전적 1승 2패를 기록한 한국은 네 번째 선수인 여자 70kg급 김성연이 간카이치 볼드에게 골든스코어에서 안다리 후리기 절반을 내주며 고개를 떨궜다.


벼랑 끝에 몰린 한국은 남자 90kg급 곽동한이 분위기 반전을 노렸지만, 간툴가 알탄바가나에게 반칙패하면서 무릎을 꿇었다.


김수환 기자 ksh2054@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