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롯데홈쇼핑 "VR·AR 등 디지털 신기술 생방송 적용 확대…볼거리 늘린다"

최종수정 2021.06.24 08:14 기사입력 2021.06.24 08:14

댓글쓰기

롯데홈쇼핑은 TV홈쇼핑 생방송 화면에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기술을 적용하고, 방송 중 실시간 소통 서비스를 고객 편의 중심으로 개편하는 등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한다고 24일 밝혔다(사진제공=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은 TV홈쇼핑 생방송 화면에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기술을 적용하고, 방송 중 실시간 소통 서비스를 고객 편의 중심으로 개편하는 등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한다고 24일 밝혔다(사진제공=롯데홈쇼핑).

썝蹂몃낫湲 븘씠肄

카테고리별 상품 특성 분석해 랜드마크, 자연환경 등 가상 환경 구현
'패션 페스타' AR 특집 방송 7회 진행, 평균 주문건수 50% 이상 ↑
"실시간 채팅 서비스 '바로TV톡' 노출 방식 변경 후 고객 참여 3배 증가"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롯데홈쇼핑은 TV홈쇼핑 생방송 화면에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기술을 적용하고, 방송 중 실시간 소통 서비스를 고객 편의 중심으로 개편하는 등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을 가속화한다고 24일 밝혔다.


롯데홈쇼핑은 가상 피팅 서비스 '리얼피팅', 플래그십 매장을 구현한 'VR 스트리트' 등 모바일 채널을 중심으로 디지털 신기술을 활용한 서비스를 선보여왔다. 최근 비대면(언택트) 쇼핑이 일상화되면서 가상체험 서비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TV홈쇼핑 생방송에도 디지털 기술을 적용해 고객에게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이를 위해 가상 그래픽을 실시간으로 카메라 영상에 구현하는 '언리얼 엔진' 등 최신 기술과 장비를 도입했으며, 전문 제작 인력을 통해 방송 영상의 차별화를 강화할 계획이다.

현재 건강식품, 여행, 패션 등 카테고리별 상품 특성을 분석해 가상의 사물과 공간을 스튜디오에 재현하고 있다. '이경제 더힘찬 녹용' '초유콜라겐 프로틴' 등 건강식품 방송에서는 원료와 효능을 시각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살아있는 동물을 현실적으로 구현했다. 현장감이 중요한 여행상품 방송에서는 현지 랜드마크를 비롯한 가상 건축물을 선보였다. 지난해 10월 '롯데호텔 제주' 판매 방송에서는 호텔 전경과 수영장을, 지난 3월 '참좋은여행 희망패키지' 출시 방송에서는 프랑스 파리의 랜드마크 '에펠탑'을 선보였다.


지난 9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된 '패션 페스타' 특집전에서는 AR 특집 방송을 총 7회 진행했다. 가상의 야외 수영장을 배경으로 '폴앤조' '조르쥬 레쉬' 등 단독 브랜드 여름 신상품을 판매했으며, '진도 모피' '씨티지 양모 베스트' 등 역시즌 상품 방송에서는 설원을 스튜디오에 구현했다. 해당 방송은 '패션 페스타' 전체 방송의 평균 주문 건수와 비교해 50% 이상 높은 실적을 보였다.


또한 방송 중 실시간 채팅 서비스인 '바로TV톡'의 노출 방식을 화면 하단의 자막 형태에서 라이브 커머스에서 활용하는 대화창 형식으로 변경했다. 지난달 21일 패션 프로그램 '영스타일'에 적용한 결과 고객 참여 건수가 기존 방송 대비 3배 이상 높았으며, '보기 편해졌다' '‘다양한 의견을 동시에 볼 수 있어 좋다' 등 긍정적인 반응이 주를 이뤘다.

이재걸 롯데홈쇼핑 방송운영부문장은 "언택트 소비가 확산되며 인공지능(AI) 기반의 가상 체험 서비스를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며 "TV홈쇼핑뿐만 아니라 티커머스 등 다양한 채널에 최첨단 디지털 기술을 적용해 상품 주목도를 높이고, 쇼핑의 재미까지 제공하며 차별화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박군 "장윤정, 고기 사주고 용돈까지 줘…탈모약 사 먹었다" 박군 "장윤정, 고기 사주고 용돈까지 줘…탈모...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