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평택 술집서 미군 1명 흉기 찔려…경찰 "용의자 추적중"

최종수정 2021.04.18 20:47 기사입력 2021.04.18 20:45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수환 기자] 경기 평택경찰서가 술집에서 싸우다 미군을 흉기로 찌른 혐의로 A씨를 쫓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9시께 평택시 팽성읍의 한 술집에서 미군 B(22) 씨의 복부를 흉기로 한차례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도 미군으로 추정되고 있다.

현재 B 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는 중이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 일행 4명과 B씨 일행 2명이 술집에서 시비가 붙어 싸움하던 중 A씨가 B씨를 찌르고 달아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이날 A씨 일행 중 한국인 1명을 공동폭행 혐의로 입건해 조사중이며 CCTV 분석 등을 통해 A씨를 쫓고 있다.



김수환 기자 ksh2054@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