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화이자 백신도 접종 시작, 오늘 의료진 300명 접종

최종수정 2021.02.27 09:33 기사입력 2021.02.27 09:3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화이자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을 이용한 예방접종이 27일 오전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화이자 백신 1호 접종자는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코로나19 확진자 병동에서 일하는 여성 환경미화원 정미경씨다.

의료폐기물 처리 및 환경관리를 담당하는 정씨는 이날 오전 9시4분께 국립중앙의료원에 설치된 중앙예방접종센터에서 접종을 받았다.


첫날인 이날 하루 화이자 백신 접종은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예방접종센터 이뤄진다. 국립중앙의료원 종사자 199명과 수도권의 코로나19 환자 치료병원 종사자 101명 등 총 300명이 대상이다.


화이자 백신 1차 우선 접종자는 코로나19 대응 최일선에 있는 환자 치료병원과 생활치료센터의 의료진과 종사자 5만5000명이다.

화이자 백신은 총 2회 접종이 필요하다. 이번 코로나19 전담 의료진 및 종사자에 대한 1차 접종은 3월 20일까지 끝나고, 2차 접종은 4월 10일까지 완료된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추태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