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컴그룹-대전시, ICT 기술 접목한 '스마트시티' 만든다

최종수정 2021.02.25 17:08 기사입력 2021.02.25 17:08

댓글쓰기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왼쪽), 허태정 대전시장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왼쪽), 허태정 대전시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한글과컴퓨터그룹이 대전광역시와 4차산업혁명 기술 기반의 미래 도시 조성을 위해 손을 잡았다.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과 허태정 대전시장은 25일 4차산업혁명특별시 완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한컴그룹이 보유한 드론, 로봇, 모빌리티,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등 다양한 첨단 ICT 기술을 대전시에 적용할 수 있도록 기술 협력을 추진하고 미래형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한컴그룹은 대전시에 위치한 한컴인스페이스를 통해 대전시의 도심형 정밀비행 드론 특별자유화 구역(이하 드론특구) 조성과 활성화에 적극적으로 협력한다.


대전시는 드론특구에서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 수요 발굴, 공공 서비스 모델 제시 등을 통해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허 시장은 "드론특구를 통한 대전시와 한컴그룹의 성공적인 협력을 시작으로 앞으로 대전시가 명실상부한 4차산업혁명특별시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김 회장은 "드론을 비롯해 로봇, 인공지능, 모빌리티 등 다양한 기술을 활용해 대전시의 스마트시티 구현에 일조하고 지역경제 발전에도 기여해 함께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