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영민 靑 비서실장 "의협 백신접종 거부 시, 정부 단호히 대응"

최종수정 2021.02.24 14:41 기사입력 2021.02.24 14:41

댓글쓰기

국회 운영위원회 출석해 코로나19 백신접종 중요성 강조…"코로나 백신 문제는 국민 생명이 달린 문제"

[아시아경제 류정민 기자]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은 24일 오후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대한의사협회 쪽에서 백신 접종 거부 시) 정부는 단호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 실장은 홍정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운영위 질의를 통해 "의협이 코로나19 백신 거부까지도 검토 중"이라며 "환자들의 불안이 높다"는 우려를 전하자 이렇게 답변했다.

유 실장은 의사면허 박탈 문제와 관련해 "의료법 개정안 취지는 중범죄를 저지른 극히 일부 비도덕적인 의료인으로 한정한다"면서 "오히려 의료인들의 신뢰회복을 위해서 좋은 것일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유 실장은 "특히 코로나에 백신 문제는 국민의 생명, 생존이 달린 중요한 문제이고 이 접종 순서에서 접종이 차질없이 진행돼서 10월, 11월 전 국민 면역체계가 완성이 돼야 하는 절박한 문제"라면서 "여기에 의료인들이 백신 접종 문제로 그렇게 한다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주장했다.


홍 의원은 "백신 유통기한은 일반적으로 냉장보관으로 가능하지만 화이자 백신은 5일을 넘기면 변질 우려가 있다. 초저온 콜드체인 아니면 장기간 보관이 어려운데 파업이 현실화되면 화이자의 경우 백신 폐기도 가능해지지 않느냐"고 지적했다.

유 실장은 "만일 그런 일이 생긴다면 백신 접종에 차질이 심각하지만 추가 백신 확보도 심각해진다"면서 "이 부분은 그렇게 되지 않도록 여러가지 행정적인 조치들을 면밀하게 검토를 할 생각이다. 의사로서 사회적인 책임을 다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류정민 기자 jmryu@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