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마트24, 전국 대학생활협동조합과 손잡고 캠퍼스 편의점 혁신 이끈다

최종수정 2020.12.03 07:35 기사입력 2020.12.03 07:35

댓글쓰기

이마트24가 국민대생협과 손잡고 선보인 국민대 쿱스켓 매장 모습. (사진=이마트24 제공)

이마트24가 국민대생협과 손잡고 선보인 국민대 쿱스켓 매장 모습. (사진=이마트24 제공)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이마트24와 대학생활협동조합이 학생 편의 및 복지 증진을 위해 손잡는다.


이마트24와 전국 대학생활협동조합(대학생협)은 ‘캠퍼스 편의점 혁신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고 3일 밝혔다. 대학생협은 대학 내 구성원인 학생, 교원, 직원이 함께 캠퍼스 내 복지매장을 운영하며 복지 증진을 도모하는 협동조합이다.

이번 MOU는 ▲대학생협 자체 편의점 브랜드COOPSKET(쿱스켓) 사용 ▲전국 대학교 캠퍼스 내 107개 매장에 이마트24 상품공급 및 마케팅, 시스템 활용 ▲유무인 하이브리드 매장 및 그린 딜리버리 시스템(캠퍼스 학생 도보 배달) 도입 등에 대한 협업을 골자로 진행된다.


한국대학생협연합회 학생위원회가 고안한 대학생협 자체브랜드 쿱스켓은, 대학생협을 뜻하는 '쿱'과 장바구니를 뜻하는 '바스켓'의 합성어로, ‘대학생협의 매장’이라는 중의적인 의미를 담고 있다. 이번 MOU로 대학생들에게 익숙한 쿱스켓 브랜드를 그대로 사용하면서 이마트24의 상품, 마케팅, 시스템을 활용해 운영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신규로 적용되는 쿱스켓 브랜드 디자인은 이마트24 브랜드실이 담당해, 쿱스켓의 의미와 정체성을 살리기 위해 노력했다. 향후 리모델링하는 쿱스켓 매장은 낮에는 유인, 심야시간에는 무인으로 운영되는 하이브리드 형태로 운영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학생들은 심야 시간에도 편리하게 편의점을 이용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아울러 학생들이 자투리 시간을 활용해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그린딜리버리 시스템 모델도 적용된다. 캠퍼스 내에서 이마트24 앱을 통해 쿱스켓 상품을 주문하면, 사전 등록한 학생들에게 알람이 가고, 원하는 학생이도보배달을 하는 시스템이다. 학생들이 주문한 상품을 도보배달에 지원한 학생이 쿱스켓에서 상품을 수령해 전해줌으로써 편의를 높이고 추가 수익 창출도 할 수 있는 방안이다.


대학생협은 이번 MOU를 통해 자체 브랜드인 쿱스켓 브랜드 정체성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상품&마케팅 선진화, 하이브리드 매장&그린 딜리버리 시스템 도입 등을 통해 캠퍼스 편의점 혁신을 선도함으로써 학생 편의 및 복지를 증대 시킬 수있게 됐다고 평가했다.


이마트24는 우수한 상권의 가맹점을 대량 확보할 수 있게 됐으며, 학생들에게 이마트24 상품과 마케팅, 시스템의 우수함을 자연스럽게 알릴 수 있게 될 것으로 내다봤다.


김장욱 이마트24 대표이사는 “지난 11월 국민대 생활협동조합과 손잡고 쿱스켓 1, 2호점을 선보인 것을 계기로 전국 대학생활협동조합과도 힘을 모으게 됐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선보이는 모델은 기업과 생활협동조합의성공적인 협업 사례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종원 한국대학생활협동조합연합회 이사장은 “쿱스켓이 대학구성원의 복지 향상과협동, 상생의 가치를 실현하는 문화복합 공간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