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방탄소년단, 흑인 인권운동 캠페인에 12억원 기부

최종수정 2020.06.07 12:51 기사입력 2020.06.07 12:5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흑인 인권운동 캠페인 '블랙 라이브스 매터'(흑인의 생명도 중요하다) 측에 100만 달러(12억여원)를 기부했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측은 7일 "방탄소년단과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이름으로 '블랙 라이브스 매터'에 100만 달러를 기부한 것이 맞다"고 밝혔다.

앞서 한 미국 언론은 6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과 빅히트의 100만 달러 기부 사실을 보도하며 기부금 전달이 이번 주 이뤄졌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4일 공식 트위터에 "우리는 인종차별에 반대합니다. 우리는 폭력에 반대합니다. 나, 당신, 우리 모두는 존중받을 권리가 있습니다. 함께 하겠습니다"라는 글을 올려 최근 미국에서 벌어지는 인종 차별 반대 운동을 지지한다는 뜻을 밝힌 바 있다.


당시 빅히트 측은 "(인종차별 반대 관련) 기부처와 논의를 끝냈고 현재 송금 절차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으나 구체적 기부 단체와 금액은 공개하지 않았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