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참좋은여행 "10년 이상 버스 사용금지"

최종수정 2019.06.01 12:22 기사입력 2019.06.01 12:22

댓글쓰기

사고 이후 주가 6.5%↓

이상무 참좋은여행 전무가 지난달 31일 오전 서울 중구 참좋은여행사에서 헝가리 유람선 사고 관련 브리핑을 하던 중 침통한 표정을 짓는 모습.(사진=연합뉴스)

이상무 참좋은여행 전무가 지난달 31일 오전 서울 중구 참좋은여행사에서 헝가리 유람선 사고 관련 브리핑을 하던 중 침통한 표정을 짓는 모습.(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 참좋은여행 은 헝가리 다뉴브강 유람선 침몰사고를 계기로 여행상품의 안전 강화 차원에서 10년 이상 버스 사용을 금지하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참좋은여행 관계자는 이날 서울 중구 본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앞으로 협력사에 버스의 연식과 사고 유무를 확인할 수 있는 서류를 첨부하도록 요구하기로 했다"며 "10년 이상 된 버스는 사용하지 않도록 지침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참좋은여행은 또 유럽 지역 유람선 투어 5개를 중단한 것 외에도 동남아와 미주 등지의 유사한 상품을 비롯해 회사 여행상품 전체에 대한 안전점검을 하기로 했다.


유람선 상품이 아니더라도 점검 결과 위험요인이 발견될 경우 안전조치를 확실히 보완한다. 필요하면 추가 판매중단 조처를 취한다.


이 관계자는 "케이블카나 열차, 바다와 강 등과 관련된 모든 것을 주의 깊게 살피겠다. 그 외 여행 안전에 대한 모든 것을 점검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저희가 할 수 있는 최대한의 안전조치를 시행하겠다"고 설명했다.

그는 "아직 유럽 지역 유람선 투어 외에 판매를 중단한 상품은 없지만, 주말 이후 회의를 거쳐 추가 중단 여부를 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여행사 측은 이와 함께 악천후 시 선박 승선 여부나 인솔자의 대처 요령 등에 대해 상세한 내용을 담은 안전 매뉴얼과 가이드라인을 마련키로 했다.


한편 여행사 측은 헝가리 현지 협력사와 유학 중인 대학생 등이 자원봉사 의사를 밝혀와 현지 투입을 조율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29일(현지시간) 오후 9시5분께 발생한 사고 시점으로부터 참좋은여행의 주가는 6.5%(480원) 하락했다. 직전 거래일인 지난달 31일 종가는 6860원이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