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인터뷰①]'기생충' 송강호 "칸 시상식 무대 호명? 최고의 예우..감동"

최종수정 2019.05.29 13:51 기사입력 2019.05.29 13:51

댓글쓰기

[이이슬 연예기자]

[인터뷰①]'기생충' 송강호 "칸 시상식 무대 호명? 최고의 예우..감동"
썝蹂몃낫湲 븘씠肄


배우 송강호가 칸에서 봉준호 감독한테 감동 받았다고 말했다.


송강호는 29일 오후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영화 '기생충'(감독 봉준호) 개봉을 앞두고 진행된 인터뷰에서 이 같이 밝혔다.

'기생충'은 전원 백수인 기택네 장남 기우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 사장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된 두 가족의 만남이 걷잡을 수 없는 사건으로 번져가는 이야기다.


봉준호 감독의 7번째 장편영화이며, 제72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지난 25일 열린 폐막식에서 봉준호 감독은 자신의 이름과 작품이 호명되자 마이크 앞에 송강호를 불러 세웠다.

이를 언급하자 송강호는 “고맙고 저도 이제 봉 감독을 향한 고마움을 표현하고 싶은데 이야기가 겹치기도 하고, 굳이 또 그렇게 이야기를 하자니 핑퐁 같기도 하더라”라고 회상했다.


송강호는 “고마움에 대한 마음을 충분히 표현하지 않아도 전해진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에 대한 봉 감독의 최고의 예우였다. 무대에 올린 것도 그렇지만 포토콜 당시 무릎 꿇고 트로피를 준 것도 깜짝 놀랐다”고 전했다.


이어 송강호는 “그런 모습이 전혀 없던 사람이다. 원래 그런 행동을 자주 하시는 사람이면 모를까 그런 모습이 전혀 없던 분이기에 놀랐고 고맙기도 했다. 감동했다”고 말했다.


'기생충'은 오는 30일 개봉한다.


이이슬 연예기자


사진=CJ엔터테인먼트


TODAY 주요뉴스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언급에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