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백화점, 아웃렛 6개 전점서 ‘스프링 빅 찬스’ …150개 브랜드 참여

최종수정 2019.03.03 09:03 기사입력 2019.03.03 09:03

댓글쓰기

현대백화점, 아웃렛 6개 전점서 ‘스프링 빅 찬스’ …150개 브랜드 참여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현대백화점은 오는 17일까지 6개 아웃렛 전 점포(현대프리미엄아울렛 김포점·송도점, 현대시티아울렛 동대문점·가산점·대구점, 현대시티몰 가든파이브점)에서 대규모 할인 행사인 ‘스프링 빅 찬스’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스프링 빅 찬스’는 150여 개 국내외 브랜드가 참여하며, 기본 할인율(최초판매가 대비 30~70%)에 10~30%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특히, 현대아울렛은 행사 기간 ‘해외패션 대전’, ‘리빙 페어’, ‘정통 캐주얼 패션 위크’, ‘데님 페스티벌’ 등 4개 대형 행사를 6개 전 점포서 진행할 예정이다.


현대아울렛은 먼저 오는 17일까지 6개 전 점포서 ‘해외패션 대전’을 진행한다. 행사에는 토즈·테스토니·파비아나필리피 등 30여 개 브랜드가 참여해 이월 상품을 기존 할인율(40~60%)에 10~20% 추가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같은 기간 동안 다이슨·템퍼·덴비 등 30여 개 리빙 브랜드가 참여하는 ‘리빙 페어’도 열어, 브랜드별 이월 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20~6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대표적으로 로얄코펜하겐은 전품목을 40% 할인, 템퍼는 진열상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또한, 오는 10일까지 타미힐피거·폴로·빈폴 등이 참여하는 ‘정통 캐주얼 패션 위크’도 진행해 봄·가을 이월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최대 7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CK진·게스·리바이스 등 인기 데님 브랜드 5개가 참여하는 ‘데님 페스티벌’도 점별로 진행한다.


가족 단위 고객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도 연다.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송도점에선 오는 16일 '옥스팜×샘킴 푸드트럭' 이벤트를 진행한다. 국제구호개발기구 옥스팜코리아와 유명 셰프 샘킴이 글로벌 식량위기 극복을 위해 진행하는 캠페인으로, 1층에 마련된 푸드트럭에서 샘킴이 직접 만든 파스타를 2회차에 걸쳐 선착순 800명에게 무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아울렛 관계자는 “추가 할인 및 브랜드별로 사은품도 증정하는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마련한 만큼 합리적으로 봄 패션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