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EU, 2030년까지 버스·대형트럭 CO2 배출량 30% 감축 잠정합의

최종수정 2019.02.19 21:14 기사입력 2019.02.19 21:14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국제부 기자]유럽연합(EU) 28개 회원국을 대표하는 EU 이사회와 유럽의회는 19일 버스와 대형트럭의 온실가스(C02) 배출량을 오는 2030년까지 2019년 수준에서 30% 줄이기로 잠정 합의했다.


EU 이사회와 유럽의회 협상팀은 지난해 연말부터 협의를 진행해 이날 이같이 의견을 모았다고 발표했다. EU에서 버스와 대형트럭에 대한 CO2 감축 목표를 설정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EU 행정부 격인 집행위원회는 지난해 5월 버스와 대형트럭의 CO2 배출량을 2030년까지 30% 감축할 것을 제안했다. 이후 유럽의회는 35% 감축안을 협상안으로 채택했고, EU 이사회는 집행위 원안을 이사회 협상안으로 결정해 양측간 입장을 조율해왔다.


양측은 협상에서 오는 2025년까지 버스와 대형트럭의 CO2 배출을 올해 수준에서15% 감축하고, 오는 2030년까지 30% 감축하기로 합의했다. 이날 잠정합의안은 유럽의회와 EU 회원국들의 승인을 받으면 공식 발효하게 된다.



국제부 기자 interdep@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