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레일, 필리핀 도시철도 사업 장기 기술자문 계약

최종수정 2019.01.29 15:54 기사입력 2019.01.29 15:54

댓글쓰기

2022년까지 수행, 114억 매출 기대…추가 사업 수주 유력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코레일이 필리핀 마닐라 메트로 7호선(이하 MRT-7)사업 기술자문 계약을 추가로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MRT-7 사업은 마닐라 케손시티와 불라칸 지역을 연결하는 23km구간에 14개역을 건설하고 운영하는 사업이다.


코레일은 지난 2016년부터 MRT-7 사업의 자문을 맡아 개통준비, 차량 및 시스템 설계에 대한 자문 사업을 진행해 왔다.


앞으로 2022년까지 운영 조직 구성 및 직원 선발 등에 대한 자문을 통해 MRT-7의 차질 없는 개통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계약은 기존 58억 원 규모의 사업 이외에 114억 원 규모의 기술자문을 추가 수주한 것으로 O&M(운영유지보수) 사업자 선정에도 유리한 입지를 다질 수 있게 됐다.

운영유지보수 사업자로 선정되면 수천억 원 이상의 매출을 기대할 수 있고 국내 철도산업의 해외 동반진출로도 이어질 수 있다.


정인수 코레일 사장직무대행은 “필리핀 메트로 사업의 장기 기술자문 계약 수주는 그동안 코레일이 쌓아온 운영 노하우와 기술력에 대한 신뢰의 결과”라며 “향후 운영사업 수주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