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광주 북구, 일·가정 양립 직장문화 조성에 ‘앞장’

최종수정 2017.02.26 15:11 기사입력 2017.02.26 15:11

댓글쓰기

내달 2일 ‘북구청 직장어린이집’ 개원…광주 자치구 중 최초

[아시아경제 박선강 기자]광주광역시 북구(구청장 송광운)는 내달 2일 직원들이 자녀를 안심하고 맡기고 업무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주민들에게 보다 나은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기 위해 광주지역 자치구 중 최초로 직장어린이집을 개원한다고 26일 밝혔다.
북구는 어린 자녀를 둔 부모들이 아이들과 함께 직장에 출·퇴근하고 휴식시간 등을 이용해 아이들을 돌보는 등 보육의 질을 높이고 자녀 양육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직장 어린이집을 조성하기로 했다.

이번에 개원하는 직장어린이집은 북구청 교통과 옆 1층에 설치됐으며, 671㎡(203평)규모의 보육공간에 보육실, 교사실, 조리실, 실내 놀이터 등이 마련됐다.

설계 시작단계부터 관련분야 전문가의 자문을 거쳐 어린이집에 적합한 내·외부 마감재 등을 선정, 설계에 반영하는 한편 별도 실내 놀이공간 확보, 친환경 자재(페인트 등) 사용으로 최대한 안전하고 쾌적한 영유아 보육환경을 확보했다.
북구청 직장어린이집 정원은 5개반 79명, 원장 및 보육교사 등 5명 규모며 지난해 11월 선정된 어린이집 운영에 대한 경험이 많은 호남대학교 산학협력단이 3년간 위탁 운영한다.

북구는 임신한 여성공무원의 근무환경 개선을 위해 광주지역 자치구에서는 처음으로 태아보호용 쿠션·발 받침대 등 임부용 편의용품을 지급하고 있으며, 휴일 당직근무 제외, 민원인 주차장 월정기권 우선 배정 등 세심한 배려를 하고 있다.

송광운 북구청장은 ”일과 가정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는 가족친화적인 직장분위기 조성을 통해 직원들의 업무 만족도를 높이고 개선된 근무환경 속에서 양질의 행정서비스를 제공, 구정에 대한 주민 만족도 향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