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주당 "인명진이 할일은 새누리당 해체뿐"

최종수정 2016.12.26 04:01 기사입력 2016.12.25 12:2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더불어민주당은 25일 새누리당 신임 인명진 비상대책위원장을 향해 "인명진 비대위원장 내정자가 할 일은 새누리당 해체뿐이다"라고 말했다.

기동민 원내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새누리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이다”인명진 비대위원장의 말씀이었다. 그 말이 진심이라면 그 자리로 가셔선 안 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기 대변인은 "“고칠 것은 고치고 바꿀 것은 바꿔서 국민 눈높이에 맞는 정당이 되도록 무슨 일이든 다 하겠다”고 말씀하시지만, 국민이 원하는 건 ‘새누리당 해체’라는 걸 명심하셔야 한다"며 "새누리당은 친박 핵심들이 장악한 박근혜?최순실 부역 정당일 뿐이다. 스스로 거취를 결정할 양심과 도의가 있는 사람들이라면 나라를 이 지경으로 만들지도 않았을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이어 "지켜보겠지만, 기대하지는 않는다. 위증을 모의하고, 국정조사를 농락한 이완영의원 등 ‘청색 3인(이완영, 이만희, 최교일)’에 대한 처결을 어찌할지 보겠다"며 "박근혜 정권 탄생과 비선실세의 국정농단에 장단을 맞췄던 ‘서청원 최경환 이정현 윤상현 조원진 이장우 김진태’ 등 친박 핵심인사들의 거취를 어떻게 처리할 것인지 눈여겨 볼 것"이라고 경고했다.

기 대변인은 이어 "대통령과 친박 핵심들의 친위쿠데타 희생양으로 남지 않길 바랄 뿐"이라고 비판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