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캐릭터 모셔라'…1兆 키덜트 시장, 마케팅 속으로 '쏙'

최종수정 2016.12.19 11:30 기사입력 2016.12.19 11:30

댓글쓰기

유통업계, 키덜트족 겨냥해 캐릭터 브랜드와 협업한 이벤트 마케팅 주력
무민케이크

무민케이크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유통업계가 날이 갈수록 더해지는 캐릭터 상품의 인기 열풍에 키덜트 마케팅을 다양하게 활용하고 있다.

19일 한국콘텐츠진흥원에 따르면 국내 캐릭터 시장 규모는 매출액 기준 지난해 9조8000억 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1년 7조2000억 원이었던 비교해 20% 가량 시장규모가 커졌다. 특히 이 중 키덜트 시장은 향후 2년 내 1조원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됐다.
이에 소비력이 높은 키덜트 고객을 겨냥한 캐릭터 상품이 지속적으로 쏟아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으며, 유통업계도 이를 겨냥한 다양한 마케팅을 진행 중이다.

편의점 GS25는 지난달 28일 무민케이크 출시 하루만에 1만4000개의 무민 캐릭터 무드등을 완판하는 쾌거를 이뤘다. 다음날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6000개를 추가로 판매한 것도 역시 동이 났다. 핀란드 인기 캐릭터 무민의 인기가 한국에서도 이어지는 가운데,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서 무민 등을 증정한다는 소식이 화제를 모으면서 매출에 크게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배스킨라빈스는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아 위베어베어스와 협업을 통해 아이스크림 케이크를 출시했다. 위베어베어스는 애니메이션 채널 카툰네트워크의 인기 시리즈로 ‘그리즐리’, ‘판다’, ‘아이스베어’ 곰 삼형제가 사람들과 어울려 살며 벌어지는 다양한 에피소드를 다룬 내용이다. 배스킨라빈스는 아이스크림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위베어베어스 캐릭터 인형을 1900원에, 블루투스 스피커를 3900원에 증정하는 프로모션도 진행 중이다.
코스메틱 브랜드 바닐라코는 베스트셀러 제품 '클린 잇 제로'에 전 세계적으로 사랑 받고 있는 캐릭터 핑크 팬더와 협업해 '핑크 홀리데이 에디션'을 출시했다. 최근 누적 2000만개를 판매한 제품에 핑크팬더의 캐릭터까지 더하면서 고객들의 눈길 끌기에 총력을 모으고 있다.

프리미엄 피자 브랜드 파파존스는 크림 앤 치즈 소스와 미트볼 토핑을 풍성하게 담아낸 겨울 신메뉴 스노우볼 피자 출시를 기념해 귀여운 북극곰 인형 ‘폴라베어’로 키덜트 고객들의 시선 끌기에 나섰다. 스노우볼 피자 주문 시 25%의 할인 적용과 함께 소진 시까지 코카콜라 폴라베어를 100원에 증정한다. 4가지 디자인의 다양한 폴라베어 인형은 키덜트족에게 모으는 재미까지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업계 관계자는 "귀여운 캐릭터를 통해 제품 홍보는 물론 판매로 연결되면서 유통업계가 키덜트 마케팅에 열을 올리고 있다"며 "어린이들만을 주요 타깃으로 삼던 캐릭터 시장이 소비력이 높은 성인에게까지 영향력을 행사하면서 앞으로 다양한 업계와 손을 잡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오주연 기자 moon17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