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전남도, AI 확산 방지 재난안전대책본부 운영

최종수정 2016.12.13 16:53 기사입력 2016.12.13 16:29

댓글쓰기

전라남도는 13일 오후 도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김갑섭 행정부지사 주재로 ‘AI 확산방지 관련부서장 대책회의’를 개최하고, 행정력을 집중해 방역대책·인체감염 대책·매몰관련 환경정비 대책 등 AI 확산방지에 총력 대응키로 했다. 사진제공=전남도

전라남도는 13일 오후 도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김갑섭 행정부지사 주재로 ‘AI 확산방지 관련부서장 대책회의’를 개최하고, 행정력을 집중해 방역대책·인체감염 대책·매몰관련 환경정비 대책 등 AI 확산방지에 총력 대응키로 했다. 사진제공=전남도

썝蹂몃낫湲 븘씠肄

"13일부터 행정부지사 주재 긴급대책회의 등 총력 대응체제"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라남도는 AI가 전국적으로 확산됨에 따라 확산 방지를 위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운영하는 등 총력대응체계를 돌입했다고 13일 밝혔다.

정부는 지난 12일 대통령 권한 대행이 주재한 AI 관련 관계 장관 회의에서 범정부 차원의 AI 방역대책본부를 확대 개편했다.
이에 따라 전라남도는 그동안 운영해오던 가축방역대책본부에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구성, 행정부지사 주재로 관련 협업 부서장들과의 대책회의를 갖고 AI 확산 방지 대책을 모색하는 등 발 빠르게 대처하고 있다.

특히 원전 특별회계 예비비 4억 원을 긴급 투입해 AI 발생 시군이 전액 부담하는 살(매몰)처분 비용의 50%를 지원했다.

또한 재난안전대책본부 운영에 축산 관련 부서 일손이 부족함에 따라 도민안전실이 방역대책, 인체감염 대책, 매몰 관련 환경 정비, 자원봉사 지원, 교통 대책 등 여러 협업부서를 진두지휘해 AI가 조기에 퇴치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실제로 지난 10∼11일 휴일임에도 불구하고 사회재난부서 전 직원이 참여, 전남지역 이동통제초소 및 거점소독시설 등 총 37개소의 소독 및 방역조치 이행상황 현지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주동식 전라남도 도민안전실장은 “AI 확산 방지에 주력하는 축산부서를 적극 지원해 AI 방역대책에 한 치의 누수가 없도록 총괄지원 체계를 운영하겠다”며 “AI 방역대책이 장기화됨에 따라 축산 관련 직원들의 피로 누적이 우려되므로 도민안전실 전 직원을 투입해 현장점검반을 편성, 시군 특별방역대책 상황실, 거점소독시설 운영실태 등을 확인하고 미흡사항은 즉시 개선토록 독려하겠다”고 밝혔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