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구세경의 두근두근 23회]머슬마니아 세계대회로 가는 길

최종수정 2016.12.19 18:30 기사입력 2016.11.23 18:24

댓글쓰기

구세경[사진=김남욱 작가]

구세경[사진=김남욱 작가]

썝蹂몃낫湲 븘씠肄

▲편집자주=머슬마니아 프로 구세경씨가 연재하는 '두근두근'은 건강한 아름다움을 지향한다. 독자들이 잘 가꾼 몸매로 삶의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돕기 위함이다. 일상에서 쉽게 할 수 있는 운동과 근육을 단련하는 방법이 이야기의 중심이다. 그래서 이두근이나 삼두근, 대퇴4두근 등 우리 몸을 지탱하는 주요 '근육명'에서 코너 이름을 착안했다. 평범한 대학원생이 피트니스 전문 선수가 되어 세계를 무대로 건강미를 뽐내고, 가슴 뛰는 새로운 삶을 설계하게 된 사연도 매주 만날 수 있다.

◆원 암 덤벨 로우=두근두근 23회에서는 광배근 포함, 척추에 가까운 등 근육을 집중적으로 발달시킬 수 있는 '원 암 덤벨 로우'를 소개한다. 동작을 한 방향씩 하면 가동범위를 넓힐 수 있어서 훨씬 효과적이다.
▶원 암 덤벨 로우 순서
1. 한손으로 덤벨을 잡고 반대쪽 손과 무릎을 벤치나 의자에 고정시킨 뒤 허리와 등을 곧게 편다.
2. 고개를 들어 앞을 보고, 덤벨을 든 손을 최대한 아래로 늘어뜨린다.
3. 광배근의 힘으로 덤벨을 옆구리 쪽으로 들어올린다.
4. 광배근에 긴장을 주며 천천히 덤벨을 내린다.
5 한쪽 15회를 하고, 반대쪽도 15회를 한다. 총 3세트 시행



** 팔꿈치를 최대한 위로 올리면 더 강한 자극을 느낄 수 있다.
덤벨을 들 때 팔이 아닌 등의 힘으로 당긴다.
덤벨을 들 때 상체가 돌아가지 않도록 주의한다.
◆세경이의 이야기=미즈비키니는 총 2라운드다. 보통 콘셉트 웨어(테마 웨어)와 비키니 웨어 순으로 심사한다. 비키니 웨어 라운드의 포즈 구성이나 의상은 모델종목 비키니 웨어 라운드와 크게 다르지 않다. 다만 여성성을 보여주는 종목이기 때문에 근육의 선명도나 크기를 보여주는 동작보다 여성성을 드러낼 수 있는 자세가 좀 더 유리하다. 신체 곡선을 잘 드러낼 수 있도록 자신에게 어울리는 포즈를 물 흐르듯 자연스럽게 짜야한다. 선정적인 표정이나 엉덩이를 과도하게 내미는 등의 동작은 감점 요인이다.

나는 첫 머슬마니아 대회에서 스포츠 모델 종목 4위로 입상했다. 우리나라 대표선수로 세계대회에 출전할 수 있는 자격도 따냈다. 1위는 아니었으나 결과에 만족했다. 피트니스 대회 중 가장 큰 머슬마니아에서 첫 출전에 입상하는 일이 매우 어렵다는 사실을 잘 알고 있었기 때문이다. 당시에 같이 대회를 준비했던 열 명 가까운 참가자 중 입상한 선수는 내가 유일했다. 큰 기대를 하지 않았는데 내 이름이 불리는 순간 너무 기뻐서 '개다리 춤'까지 췄다.

사진=구세경 프로 제공

사진=구세경 프로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피트니스 대회는 당일 컨디션과 무대 표현력, 콘셉트 등이 잘 맞아 떨어져야 좋은 결과를 기대할 수 있다. 입상 여부를 떠나 무대에 오르기까지 모든 선수들이 공들인 과정은 순위로 평가하기 어려울 것이다. 내가 첫 머슬마니아 대회에서 입상한 것도 상당한 운이 따랐다. 축하와 격려도 많이 받았다. 나는 다른 국내대회에 출전하지 않고, 곧바로 머슬마니아 대표 자격으로 세계대회를 준비하기로 했다.(24회에 계속)

◆피트니스 정보=피트니스 대회 당일 챙겨야 할 필수 준비물들이 있다. 우선 피부 톤을 까맣게 하는 탄을 바르고 얼룩이 남지 않도록 복장은 원피스나 트레이닝복을 입으면 좋다. 무대에 오르기까지 대기 시간이 상당히 길다. 슬리퍼를 신는 게 도움이 된다. 몸이 촉촉하고 빛나게 보일 수 있도록 오일이나 바셀린 등을 챙겨 무대에 오르기 전에 바르는 것도 추천한다. 유리 구두를 신을 때는 발에 상처가 생길 수 있으므로 밴드도 미리 챙겨두자. 대회장 안은 대기실이 따로 없는 경우가 많다. 돗자리를 준비해 쉴 수 있는 공간을 확보하면 좋다.

이밖에 대기시간 중간에 먹을 수 있는 탄수화물류 간식도 필요하다. 근육을 일시적으로 돋보이게 하는 펌핑 도구와 무게가 덜 나가는 탄력 밴드를 챙겨 가면 짧은 시간 효과를 볼 수 있다.

사진=구세경 프로 제공

사진=구세경 프로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정리=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