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은행, 국내 최초 '로보어드바이저' 적용 자산관리서비스 출시

최종수정 2016.10.27 13:42 기사입력 2016.10.27 13:42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신한은행이 국내 은행권 최초로 로보어드바이저를 통한 모바일 자산관리서비스 '엠폴리오'를 다음 달 1일 출시한다.

27일 신한은행에 따르면 엠폴리오는 로보어드바이저와 신한은행 전문가가 제안하는 추천 포트폴리오를 통해 자신이 성향에 맞는 상품에 가입, 자산관리를 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엠폴리오 애플리케이션(앱)에 접속해 소득상황 등 고객의 투자성향을 판단할 수 있는 설문항복에 답한 뒤 월 적립금액을 입력하면 즉시 포트폴리오를 받아볼 수 있다. 해당 포트폴리오에 제시된 다수 상품의 가입도 한 번에 가능하다.

아울러 엠폴리오는 고객이 가입한 펀드에 대해 수시로 자산현황 및 성과를 안내하고 정기적으로 리밸런싱을 제안하는 등 지속적인 사후관리 정보도 제공한다. 신한은행 고객은 직접 영업점을 방문하지 않고 스마트폰 앱을 통해 자산현황을 점검, 상품을 추천받을 수 있다.

엠폴리오를 통한 포트폴리오 설계 최소 금액은 월 10만원이다. 앞서 프라이빗뱅킹(PB)고객 등 거액자산가에게만 제공됐던 자산 배분 포트폴리오 투자기법에 대한 이용 장벽이 낮아진 셈이다.
신한은행은 핀테크 기술로 각광받고 있는 로보어드바이저에 주목해 연초부터 금융그룹 차원의 태스크포스(TF)를 구성, 국내 관련 업체들의 기술과 성과를 자체 검증했다. 그 결과 펀드 특화 기술력이 가장 뛰어나다고 평가되는 '디셈버앤컴퍼니' 사의 아이작(ISAAC)펀드 자산배분 알고리즘을 적용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기존 PB고객들에게 제공했던 포트폴리오 투자기법을 신한은행 고객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분산투자의 장점을 경험하고 장기적으로 적정 수익률 달성을 위한 체계적인 자산관리를 가능하게 했다"며 "향후에도 일임형 상품, 퇴직연금, 은퇴자금 설계 등 다양한 분야에 차별적인 서비스를 도입해 고객 자산을 안정적으로 관리하는 따뜻한 금융을 실천하는데 은행의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