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신한은행·카드, '아동학대 예방' 업무협약 체결

최종수정 2016.10.26 14:23 기사입력 2016.10.26 14:23

댓글쓰기

26일 서울 중구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에서 진행된 '아이가 행복한 세상, 신한 아이행복바우처' 사업 협약식에서 (왼쪽부터)유동욱 신한은행 부행장, 이제훈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 회장, 손기용 신한카드 부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신한은행)

26일 서울 중구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에서 진행된 '아이가 행복한 세상, 신한 아이행복바우처' 사업 협약식에서 (왼쪽부터)유동욱 신한은행 부행장, 이제훈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 회장, 손기용 신한카드 부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신한은행)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신한은행과 신한카드는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과 함께 아동학대 예방 활동을 수행하는 '아이가 행복한 세상, 신한 아이행복바우처' 사업 협약을 맺었다고 26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이날 서울 중구 소재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서 이 같은 내용의 체결식을 가졌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신한은행은 신한카드와 함께 '원 신한(One Shinhan)' 전략을 바탕으로 그룹사의 금융혜택을 만 5세 이하 영유아 가족들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어린이재단은 신한은행이 기부한 아동학대 예방 기금 1억원을 바탕으로 아동학대 예방 및 피해아동 보호 활동을 강화한다.
'신한 아이행복바우처'는 아이행복적금 또는 주택청약종합저축에서 사용할 수 있는 금융바우처 1만원과 대상 영유아의 부모 중 1인이 아이행복카드를 최초 발급한 경우 10만원 이상 사용시 1만원 캐시백 등 금융혜택을 제공한다. 신한은행은 고객들이 바우처를 통해 계좌를 개설할 때마다 아동학대 예방기금 1000원씩 적립해 고객이 자동으로 아동학대 예방 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신한 아이행복바우처는 신한은행 모바일 홈페이지에서 자녀의 이름, 생년월일, 휴대전화번호 등을 입력한 뒤 발급받을 수 있으며 다음 달 2일부터 대상 영유아 1명당 1개씩 신청할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 아이행복바우처 사업이 아이가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데 작은 밀알이 되기를 바란다"며 "사회적 문제 해결에 동참할 수 있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