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영애 남편' 정호영, 5억원대 손해배상 소송서 패소…사건 내막은?

최종수정 2016.10.14 13:16 기사입력 2016.10.14 13:16

댓글쓰기

이영애 남편 정호영 / 사진=아시아경제 DB

이영애 남편 정호영 / 사진=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정인철 인턴기자] 배우 이영애 씨의 남편 정호영 씨가 자신의 피소 사건을 보도한 매체를 상대로 한 5억원대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패소했다.

1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민사25부(부장 이흥권)는 정 씨가 연예스포츠 매체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원고패소 판결했다.

지난 2014년 정씨는 연예스포츠 S매체, 화장품회사 M사 등으로부터 초상권을 활용한 사업을 공동으로 진행하자며 총 30여억원을 받고 사업을 진행하지 않았다며 피소소됐다. 이 연예스포츠 매체 기자는 이와 관련된 관계자들의 인터뷰 내용을 보도했다.

이후 정 씨는 허위 보도로 자신의 명예를 훼손했다며 이 매체를 상대로 형사 고소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이에 정 씨는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냈다.

그러나 재판부는 정 씨의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재판부는 "세부적인 점에 있어 과장된 표현이 있을 수는 있지만 전체적으로 봐 허위라고 단정할 수 없다"고 판결했다.
정인철 인턴기자 jungincheo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