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동필 장관, 청탁금지법 피해 화훼농가 방문

최종수정 2016.08.07 16:22 기사입력 2016.08.07 16:22

댓글쓰기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청탁금지법 시행으로 인한 피해가 우려되는 화훼 농가를 방문하고 피해 최소화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청탁금지법 시행으로 인한 피해가 우려되는 화훼 농가를 방문하고 피해 최소화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청탁금지법 시행으로 인한 피해가 우려되는 화훼 농가를 방문하고 피해 최소화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지난 6일 경기도 화성시 팔단면 세제난원을 방문한 자리에서 "청탁금지법이 9월28일 시행으로 인해 피해 최소화를 위해 협의체를 구성하고 소비촉진 대책을 마련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 장관은 "소비자 수요에 맞는 상품개발, 소비촉진을 위한 홍보·판촉 화대 등 화훼 소비위축 방지와 수요확대 등을 위한 장단기 대책을 마련해 화훼산업에 미치는 피해를 최소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꽃은 기호품으로 경기에 민감한 반응을 보이며 국민 1인당 화훼소비액은 9년간 33% 감소했다. 소비 감소에 따라 지난 8년간 화훼농가는 32%, 생산액은 27% 줄었다.

특히 부정청탁법 시행 이후 소비선물·경조화환 등 소비 비중이 84.5% 가량 줄어 약 1452~1695억원의 소비가 줄어들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농식품부는 화훼 경쟁력 제고를 위한 첨단온실 구축 및 시설개선 지원, 신품종 개발·보급, 화훼종합유통센터 건립, 꽃 소비촉진을 위한 꽃 생활화 캠페인 등을 추진하고 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