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재난본부 LH임대주택 화재예방 팔걷어

최종수정 2016.07.28 14:30 기사입력 2016.07.28 14:30

댓글쓰기

경기재난본부와 LH경기지역본부가 28일 LH임대주택 입주자의 화재사고 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경기재난본부와 LH경기지역본부가 28일 LH임대주택 입주자의 화재사고 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재난안전본부(본부장 강태석)가 도내 주택의 화재 예방을 위해 팔을 걷었다.

경기재난본부는 28일 도민의 안전한 삶 보장과 LH(한국토지주택공사) 임대주택 입주자의 화재 예방을 위해 LH 경기지역본부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전체 화재의 20%를 차지하고, 인명피해의 59%를 점하지만 소방시설 설치의무가 없어 안전 사각지대에 놓인 주택에 대한 소화기, 단독경보형감지기 설치 등을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경기재난본부는 LH경기지역본부 직원들을 대상으로 주택 화재예방 및 생애주기별 안전문화 콘텐츠 등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한다. 또 주택 화재 관련 각종 정보도 지속적으로 제공한다.

LH 경기지역본부는 도내 임대주택 1만233가구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설치하고 입주자의 화재안전 의식제고를 위한 홍보활동에 나선다.
경기재난본부 관계자는"이번 협약을 계기로 임대주택 거주자들의 화재로 인한 인명 및 재산피해가 감소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도민들이 주택화재로부터 안전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