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일화, 골프·프로야구 등 스포츠 마케팅 활동 강화

최종수정 2016.07.08 13:39 기사입력 2016.07.08 13:39

댓글쓰기

KLPGA 초정탄산수?용평리조트 오픈
일화, 골프·프로야구 등 스포츠 마케팅 활동 강화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일화가 다양한 분야의 스포츠 마케팅을 활발하게 펼쳐나간다.

일화는 8일 개최 된 제2회 KLPGA ‘초정탄산수?용평리조트 오픈 with SBS’ (총상금 5억원, 우승상금 1억원) 골프대회를 비롯해 프로야구와 프로농구 분야에서도 스포츠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금년 ‘초정탄산수?용평리조트 오픈 with SBS’ 대회에는 US오픈 출전으로 불참을 선언한 KLPGA 상금 순위 1위 박성현(23, 넵스)을 추격 중인 본 대회 디펜딩 챔피언 고진영(21. 넵스)과 상금 순위 2위 장수연(22, 롯데)등이 용평리조트의 버치힐G.C.에서 치열한 우승다툼을 펼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번 대회는 SBS골프 채널을 통해 생중계 될 예정이며, 특히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의 주무대가 될 용평리조트의 버치힐 G.C.에서 개최돼 자연과 어우러진 천혜의 코스로 인정받고 있는 버치힐 G.C를 국내외 많은 골프 애호가들에게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5명의 외국인 선수들이 참가해 세계적인 리그로 발돋움 하고 있는 KLPGA와 본대회의 위상을 강화하는 계기로 평가 받고 있다.
일화는 골프 외에도 프로야구 및 프로농구 분야에서도 스폰서로 활약하고 있다. 현재 기아타이거즈와 넥센히어로즈, kt 위즈, LG트윈스 등 프로야구단과 서울 SK나이츠 농구단, 구리KDB 위너스 여자농구단을 후원하고 있다.

그 외에도 ‘희망드림 난치병 어린이 돕기 마라톤 대회’에 매년 전 직원이 참여하고 있으며 ‘가평 에코피아 마라톤 대회’와 ‘새벽 강변 마라톤 대회’등을 후원하고 있다.

일화는 스포츠를 통한 기부 문화에도 앞장서고 있다. ‘초정탄산수?용평리조트 오픈 with SBS’ 대회에서는 지난해 2000만원이었던 기부금을 1000만원 증액해 금년에는 총 3000만원을 기부할 예정이다.

대회 코스 중 11번홀에 '초정탄산수 존(Zone)'을 설치해 선수들이 티샷한 공이 존에 안착하면 1회당 100만원, 최대 3000만원을 기부하는 방식이다.

나상훈 일화 경영기획 팀장은 “향후에도 지속적인 스포츠마케팅을 통해 일화의 건강한 기업 이미지를 강화하고, 소비자들에게 보다 더 친근한 기업으로 다가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