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기청, 서울ㆍ부산에 재창업성공캠프 문 열어

최종수정 2016.06.30 06:00 기사입력 2016.06.30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우수 재창업자 전용 공간인 재창업성공캠프(R-캠프)가 서울 역삼동 팁스타운과 부산 부경대 내에 있는 창업보육센터에 문을 열었다.

중소기업청은 30일 재도전 기업인들을 위한 인프라가 부족한 점을 해소하기 위해 재창업 기업을 위한 종합적인 지원이 가능한 공간을 조성했다고 밝혔다.
R-캠프는 창업 교육, 멘토링, 보육, 사업화를 패키지로 지원하는 인프라로 서울은 창업진흥원이 부산은 부상경제진흥원이 각각 운영한다.

서울 R-캠프는 재도전패키지사업 선정기업을 위한 14개 독립형 사무공간과 함께 개방형 업무공간, 회의실, 상담실 등 일반 재창업기업이 공동으로 활용할 수 있는 시설을 갖췄다.

특히 중소기업진흥공단이 운영하는 서울 재도전지원센터를 이곳으로 옮겨 재창업 상담ㆍ자금(재도전센터)과 교육ㆍ보육(R-캠프) 역할을 제공한다. 부산 R-캠프도 15개 규모의 독립형 사무공간과 개방형 회의실 등을 갖췄다.
29일 열린 서울 R-캠프 개소식에서 주영섭 중기청장은 "장기적으로는 벤처투자 활성화 등을 통해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기술만 있으면 투자를 받을 수 있도록 하여 재도전에 대한 부담을 줄이는 방향으로 창업생태계를 구축하고, 그전까지는 재도전정책을 통해 보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