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위례~에버랜드' 복선전철 국가철도망 사업 낙점

최종수정 2016.06.22 07:16 기사입력 2016.06.22 07:1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용인)=이영규 기자] 경기도 용인시는 서울 신사 위례신도시에서 에버랜드까지 연결하는 '위례~에버랜드 복선전철'이 제3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추가검토 사업에 반영됐다고 22일 밝혔다.

제3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포함되면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 국토교통부의 타당성 및 기본계획 등을 거쳐 본격적인 사업추진 여부를 판단하게 된다. 이 노선이 확정되면 서울 신사역에서 위례신도시를 거쳐 성남~광주~에버랜드를 잇는 광역 복선전철망이 구축된다.

앞서 정찬민 용인시장은 2014년 성남~여주 복선전철 공사현장을 방문해 에버랜드에서 단절된 용인경전철과의 연계철도망 구축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에 용인시는 지난해 7월 '용인시 철도망 기본구상 학술용역'을 추진, 다양한 논리개발을 통해 노선 대안을 제시하고 대안별 사전 타당성을 검토했다. 용인시는 이러한 검토결과를 바탕으로 국토부 등 관계기관과 협의를 거쳐 국가계획에 반영하는 성과를 거뒀다.

정찬민 시장은 "이번 위례~에버랜드 복선전철사업이 국가계획에 반영된 것은 에버랜드에서 단절된 용인경전철과 성남~여주 복선전철, 수서~광주 복선전철 등과의 효율적인 연계철도망을 구축해 용인 동부권 광역교통 여건의 획기적인 개선과 지역 균형발전의 초석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매우 뜻 깊은 일"이라고 평가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