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국산 IT·가전 구매고객 10명 중 8명 "재구매 하겠다"

최종수정 2016.06.13 08:44 기사입력 2016.06.13 08:44

댓글쓰기

.

.


G마켓, 중국 IT·가전 관련 고객 설문조사
설문조사 응답자 75% 중국산 IT·가전제품 구매 경험… 재구매 의사 82% 달해
가격 상한선은 3만~5만원대로 저가 제품 주로 구매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중국의 정보통신(IT)·가전 브랜드 제품을 구매한 경험이 있는 고객 10명 중 8명은 ‘재구매’ 의사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온라인쇼핑사이트 G마켓이 지난 3일부터 10일까지 총 692명의 고객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샤오미, 화웨이, 하이얼 등 중국 브랜드 IT·가전 제품을 구매한 경험이 있는 사람이 75%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들 중 82%는 재구매 의사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구매 경험은 없지만 앞으로 ‘구매 의향이 있다’고 답한 고객도 절반(51%)을 넘었다. 중국산 IT·가전제품에 대한 높은 수요는 물론, 사용 경험을 통한 제품 만족도도 상당히 높다는 것을 알 수 있는 결과다.

구매 가격 상한선을 묻는 질문에는 ‘3만원’(26%)과 ‘5만원’(26%)을 택한 응답자가 가장 많았다. 아직까지는 고가 제품보다는 상대적으로 가격 부담이 덜한 제품을 선택한 셈이다. 하지만 ‘상한선 없음’으로 답한 응답자도 11%에 달해 향후 고가제품에 수요도 적지 않을 것으로 예상됐다.
실제 구매 경험이 있는 품목을 묻는 질문에는 보조배터리, 이어폰 등 ‘주변기기와 액세서리’를 꼽은 사람들이 압도적으로 많은 83%에 달했다. ‘공기청정기, 제습기, 체중계 등 소형가전’(22%)이 두 번째로 많았으며, ‘데스크탑, 노트북, 태블릿과 같은 컴퓨터’(14%) 제품 순으로 조사됐다.

주요 구입처로는 92%의 응답자가 온라인쇼핑을 꼽았다. 그 중에서도 오픈마켓이 63%로 가장 많았다. 이어 소셜커머스 14%, 대형 백화점이나 마트의 온라인 몰과 오프라인 매장이 각각 8%를 차지했다. 직구 등 해외사이트가 7%로 나타났다.

김석훈 G마켓 디지털실 상무는 “샤오미, 화웨이 등 중국의 IT 브랜드들이 가성비를 앞세워 인기 몰이를 하면서, 중국산 제품에 대한 신뢰도가 크게 향상 됐음을 알 수 있다”며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중국 브랜드를 선보이면서, 제품 라인업도 한층 더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G마켓은 중국 인기 브랜드 제품을 할인 판매하는 ‘중국 직구 베스트 상품 메가 세일'을 진행하고 있다. '샤오미 미밴드 오리지널 스마트 밴드 1S블랙'을 25% 할인한 2만420원에 판매한다. '로모스 센스 6PLUS' 휴대용 듀얼 보조배터리는 37% 할인한 2만4900원에, '화웨이 넥서스 6P' 스마트폰도 20% 할인한 64만800원에 선보인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