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날씨]19일 서울 한낮 32도까지 올라…'때이른 더위'

최종수정 2016.05.18 21:36 기사입력 2016.05.18 21: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19일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을 전망이다. 특히 서울을 비롯한 전국 곳곳은 낮 최고 32도까지 오르며 한 여름 날씨를 보일 예정이다.

기상청은 이날 서울의 낮 최고 기온이 32도까지 오를 것이라고 18일 예보했다. 이에 따르면 아침 최저 기온은 9∼17도로 전날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고, 낮 최고 기온은 23∼32도로 전날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을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당분간 기온 분포가 평년보다 높고, 일부 내륙은 낮 기온이 30도 내외로 올라 더울 것으로 내다봤다.

한편 오존농도는 서울시 전역에서 '나쁨' 등급으로 예보돼 야외 활동에 주의해야 한다. 서해안에는 아침까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고, 낮 동안에도 옅은 안개가 남아 있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측됐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0.5∼2.0m로 예측됐다.

기상청은 안개가 끼는 지역에서는 교통안전과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오주연 기자 moon17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