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이동국 250번째 공격P' 전북, 수원FC 완파(종합)

최종수정 2016.04.30 18:19 기사입력 2016.04.30 18:19

댓글쓰기

이동국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이동국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프로축구 전북 현대가 승격팀 수원FC를 이겼다.

전북은 30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8라운드 홈경기에서 수원FC를 3-1로 이겼다. 전북은 이번 결과로 4승 4무 무패행진을 달리며 승점 16을 기록해 선두 FC서울(승점 19)과의 격차를 3점으로 줄였다. 수원FC는 1승 5무 2패 승점 8로 10위에 머물렀다.
이날 이동국은 K리그 통산 184골을 넣었다. 이동국은 전반 28분 김보경이 얻어낸 페널티킥에 키커로 나와 침착하게 선제골로 마무리했다.

예순여섯 도움을 더해 통산 250 공격포인트를 달성했다. 리그 최다 공격포인트 2위 데얀(서울·180개)과는 일흔 개차다.

전북은 이동국의 골로 포문을 연 뒤 전반 30분 로페즈의 추가골과 전반 34분 한교원의 득점으로 승기를 잡았다. 수원FC는 전반 44분에 가빌란의 프리킥을 수비수 블라단이 헤딩골로 연결해 한 점을 만회했지만 승부를 뒤집지는 못했다.
한편 포항스틸야드에서 열린 경기에서는 포항 스틸러스가 제주 유나이티드를 양동현의 결승골을 앞세워 1-0으로 눌렀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