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6 슈퍼주총]LG화학, 구본준 부회장 이사 선임

최종수정 2016.03.18 11:37 기사입력 2016.03.18 11: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LG그룹의 신사업을 총괄하고 있는 구본준 ㈜LG 부회장이 LG화학 이사회에 합류했다.

LG화학 은 18일 서울 여의도 트윈타워에서 제15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재무제표 승인과 이사 선임 등 안건을 원안대로 가결했다고 밝혔다.

구본준 부회장은 이날 LG화학의 기타비상무이사로 선임됐다. 기타비상무이사는 상근하지 않는 이사 가운데 회사와 특수관계에 있는 등기이사를 말한다. 구 부회장은 구본무 LG그룹 회장의 동생으로, 현재 신성장사업추진단장을 맡고 있다.

정호영 최고재무책임자(CFO)는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됐다. 사외이사에는 남기명 전 법제처장이 재선임됐고 안영호 전 공정거래위원회 상임위원과 차국헌 서울대 화학생물공학과 교수가 신규 사외이사로 승인됐다.

신사업에는 종묘생산과 종균배양사업, 국내외 종자육종·가공채종·판매사업, 유전공학제재 제조 및 유통사업 등을 추가했다. 동부팜한농 인수를 고려, 농화학사업에 진출하기 위해 정관을 변경한 것이다.
LG화학은 이와 함께 보통주 1주당 4500원, 우선주 4550원을 배당하는 안건을 통과시켰다. 박진수 LG화학 부회장은 "사업구조를 지속적으로 고도화시켜 나가는 한편 에너지, 바이오, 무기소재 분야 등을 포함한 미래 신성장 동력 확보에 집중하겠다"며 "고객 가치와 무관한 일은 과감히 없애 나가고 전략적 인수합병 등 외부 역량을 적극 활용하는 것도 주저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