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부, 한전 등 47곳 성과연봉제 선도기관 지정

최종수정 2016.03.17 14:23 기사입력 2016.03.17 14:1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종탁 기자] 정부가 한국전력 등 47개 공공기관을 성과연봉제 확대를 위한 선도기관으로 지정했다.

기획재정부는 17일 '공공기관 성과연봉제 추진 점검회의'를 열어 분야별 대표 공공기관과 올해 4∼5월까지 성과연봉제를 도입하기로 한 기관을 선도기관으로 정했다.
공기업 가운데서는 한전, 한국철도공사(코레일), 한국석유공사 등 11곳이 지정됐다.

준정부 기관은 한국농어촌공사,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등 36곳이다.

점검회의에서 송언석 기재부 2차관은 "성과연봉제 확대가 올해 공공부문 구조개혁의 핵심 과제인 만큼 각 부처에서 책임감을 갖고 4∼5월 중 구체적 성과가 나올 수 있도록 해 달라"고 당부했다.
오종탁 기자 ta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