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랜드 스파오 데님 매출 증가

최종수정 2016.03.13 08:55 기사입력 2016.03.13 08:55

댓글쓰기

1~2월 데님 상품 매출, 전년 동기 대비 35% 증가…설현진(Jean)은 완판
이랜드 스파오 데님 매출 증가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이랜드는 제조·유통 일괄화(SPA) 브랜드 스파오의 1~2월 데님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35% 늘었다고 13일 밝혔다.

올해는 따뜻한 겨울 날씨에 지난해보다 데님 판매 반응이 더 빨리 나타났다. 경기 불황 속 가성비 제품을 찾는 고객이 늘어나면서 스파오 제품이 입소문을 타면서 인기를 끌고 있다.

스파오는 천연 텐셀 원단으로 만든 여성용 청바지 슈퍼퓨어진과 남성용 청바지 슈퍼셀비지진을 각각 3만9900원, 4만9900원에 판매 중이다. 5월에는 또 다른 프리미엄 소재로 제작한 슈퍼진 2종을 추가로 선보일 계획이다.

올해부터 스파오 글로벌 모델로 새롭게 합류한 걸그룹 AOA의 멤버 설현이 입은 프리미엄 슈퍼퓨어진은 '설현진'이라는 애칭을 얻으며 2만장이 완판돼 이달 중순 재입고를 앞두고 있다.

이 밖에도 청바지 유행이 스키니·슬림핏에서 통이 넉넉한 스타일로 이동하는 추세에 따라 보이핏이나 루즈핏 등 트렌드에 맞춘 디자인을 출시해 데님 전체 매출을 끌어 올렸다.
스파오 관계자는 "여성 데님 재킷 판매량도 전년 대비 2배 이상 늘어나 날씨가 본격적으로 따뜻해지는 이달부터 판매 속도가 더 빨라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