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월 유통업체 매출 껑충…설 명절+한파 영향

최종수정 2016.02.28 11:33 기사입력 2016.02.28 11:3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올해 1월 주요 유통업체 매출이 설 명절과 한파 영향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산업통상자원부가 28일 발표한 '1월 주요 유통업체 매출 동향'에 따르면 전년 동월 대비 1월 매출 증가율은 대형마트 11.0%, 백화점 9.0%, 편의점 31.5%, 기업형슈퍼마켓(SSM) 2.6% 등으로 집계됐다.

상품군별로는 설명절 관련 품목인 식품매출이 크게 늘었다. 대형마트 14.7%, 백화점 33.1%, 편의점 21.9%, 기업형슈퍼마켓 2.7% 등이다. 의류(대형마트 6.0%, 백화점 2.2%)와 잡화(대형마트 8.2%, 백화점 4.9%)도 1월 중순 한파 영향으로 매출이 증가했다.

산업부 관계자는 "지난해 설은 2월 19일이어서 매출이 주로 2월에 반영됐으나, 1월 말과 2월 초로 매출이 분산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유통업체별로는 대형마트 매출은 식품 판매 증가에 힘입어 늘었다. 백화점은 설명절 영향에 따른 식품매출 증가와 한파로 인한 겨울철 의류·잡화 매출의 증가로 전체 매출이 상승했다.
편의점은 도시락과 컵라면 등 식품 판매와 점포 증가 등으로 매출이 올랐고 SSM은 과일, 정육, 선물세트 등 설명절 관련 상품 판매 증가로 매출이 오른 것으로 분석됐다.


세종=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