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자산운용 KODEX ETF, 순자산 사상 최대치 경신

최종수정 2016.02.01 09:07 기사입력 2016.02.01 09:0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서연 기자] 삼성자산운용은 KODEX ETF 순자산이 11조 5175억원으로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고 1일 밝혔다.

지난해 2월 순자산 11조 4500억원으로 최고치를 기록한 이후 일 년 만에 다시 최고 기록을 넘어선 것이다. 시장점유율(M/S)은 51.15%로 압도적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삼성자산운용은 총 46개의 ETF를 운용 중이며, 업계 전체 ETF 순자산 약 22조 5158억 중 약 11조 5000억원으로 51%의 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순자산 1조원이 넘는 ETF도 KODEX200, KODEX레버리지, KODEX단기채권 등 3개에 이른다. 국내 1호 ETF인 KODEX200은 순자산 약 4조6000억원으로 ETF 뿐 아니라 공모 국내주식형 펀드를 통틀어 가장 크다. KODEX레버리지는 순자산 3조원에 육박하며, ETF시장은 물론 주식시장을 통틀어 가장 많은 거래대금을 기록하는 ETF다. KODEX 단기채권은 MMF의 대안 상품으로 부상하면서 채권 ETF 뿐 아니라 국내 채권형 펀드 중 최대 수준의 규모인 순자산 1조3000억원으로 성장했다.

배재규 삼성자산운용 패시브총괄 전무는 “올해는 스마트베타 ETF 등 약 20여개의 다양한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ETF로 모든 자산배분을 할 수 있는 투자환경을 만들 수 있도록 혁신적인 상품을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서연 기자 christine8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