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스코, 다보스포럼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40위

최종수정 2018.09.09 07:46 기사입력 2016.01.21 15:22

댓글쓰기

전세계 철강사 중 유일…2년 연속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포스코가 다보스포럼에서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100대 기업 중 40위에 선정됐다. 2년 연속 100위권 안에 이름을 올렸으며, 전세계 철강사 중 유일하다.
포스코는 21일(현지시간) 세계경제포럼(다보스포럼)에서 발표한 '2016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100대 기업에서 40위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다보스포럼은 2005년부터 캐나다의 미디어-투자자문기업인 코퍼레이트 나이츠에 의뢰해 매년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기업'을 발표하고 있다. 기업의 재무적 성과 뿐 아니라 환경·사회 부문의 성과가 기업의 경쟁력과 지속가능한 성장에 영향을 미친다고 보고 12개 주요 성과 지표를 바탕으로 종합 순위를 매긴다.

포스코는 올해 혁신역량, 에너지 효율성 및 지배구조 등의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국내기업으로는 신한은행(18위), LG전자(44위), 삼성전자(94위) 등이 순위에 이름을 올렸다. 독일 자동차 기업인 BMW가 1위로 선정됐고 코카콜라(13위), 인텔(38위) 등도 100대 기업으로 선정됐다.
포스코 관계자는 "지난해 글로벌 공급과잉과 주요 수요산업의 부진, 수출대상국들의 수입규제 강화 등 어려운 시장 환경 속에서 회사의 재무구조 개선을 위한 혹독한 구조조정 하에 달성한 성과여서 더욱 값지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는 샘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평가에서 철강업계 최초로 2005년부터 11년 연속 우수 기업 및 철강산업최우수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아울러 세계적인 철강전문 분석기관인 WSD(World Steel Dynamics)가 평가하는 '세계에서 가장 경쟁력 있는 철강사'에는 2010년부터 6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