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가수 김돈규 “얀, 앵무새 잃어버려 방송 못 나와”

최종수정 2016.01.20 16:09 기사입력 2016.01.20 16:09

댓글쓰기

'슈가맨' 김돈규 '얀' 언급.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슈가맨' 김돈규 '얀' 언급.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김돈규가 '슈가맨'에 출연해 남다른 입담을 과시해 화제다.

19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는 '나만의 슬픔'을 부른 김돈규와 '사랑인걸'을 부른 모세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돈규는 2000년 초반에 활동하다 사라진 '얀'을 언급했다.

김돈규는 "그 친구가 조명을 받기 위해 어깨에 앵무새를 달고 나왔다"면서 앵무새가 어깨에 변을 봐 곤란했던 사연을 꺼내 스튜디오를 폭소케 했다.

또 김돈규는 "어느 날 앵무새가 안 보이길래 물어봤더니 '어디 갔다'고 '다른 앵무새를 사야한다'고 하더라"면서 "얀이 앵무새가 없어 방송에 나오지 못하고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산다라박은 "회사에 앵무새 있다. 사장님이 키우고 있다"며 양현석의 앵무새를 방송용으로 추천해 다시 한번 웃음을 안겼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