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슈가맨’ 모세 “교회 오빠? 난 무교, 어머니는 불교”

최종수정 2016.01.20 12:35 기사입력 2016.01.20 12:35

댓글쓰기

모세. 사진=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방송캡처

모세. 사진=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방송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수 모세가 예명에 얽힌 사연을 털어놨다.

19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 슈가맨'에서 모세는 히트곡 '사랑인걸'과 함께 무대에 등장했다.

이날 모세는 인터뷰에서 "처음 데뷔했던 회사 사장님이 개신교 신자였다"면서 "우리가 기적을 일으켜 보자는 의미로 모세로 이름을 지었다"고 예명에 대해 설명했다.

그는 이어 "사실 종교 쪽에서도 공개방송이나 행사를 많이 하는데, 불교 쪽에는 가보지 못했다"며 "개신교와 천주교에서도 이름을 이용한다며 미워하는 사람들도 있다"고 밝혔다.

또 "이름 때문에 교회 오빠라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며 "하지만 나는 무교고 어머니는 절에 다니신다"고 덧붙여 좌중을 폭소케 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