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건설, 올해 해외수주 막올려…베트남서 637억 규모 고속도로 공사 따내

최종수정 2016.01.14 15:18 기사입력 2016.01.14 10:33

댓글쓰기

자료:롯데건설

자료:롯데건설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롯데건설이 베트남에서 올해 첫 해외 수주를 따냈다.

롯데건설을 주간사로 하는 롯데·한라·한신 조인트 벤처(Joint Venture)는 지난 11일 베트남에서 5400만달러(한화 637억원) 규모의 고속도로 공사를 수주했다.

이 공사는 베트남 교통부(MOT) 산하 구룡 공사(Cuu Long CIPM)가 발주한 로테(Lo Te)-락소이(Rach Soi) 고속도로 공사로 베트남 남서부 껀터시(Can Tho city)에서 끼엔장성을 연결한다.

사업이 완료되면 베트남 최대 곡창지대이며 3대 산업지역으로 알려진 메콩델타 지역에 교통인프라를 구축하게 된다. 베트남 경제 중심지 호치민부터 락소이 인근 락지아(Rach Gia)까지 하나로 연결되는 것이다.

롯데건설은 한국수출입은행의 대외경제협력기금(EDCF)을 재원으로 하는 2개 공구(전체 51㎞) 중 1 공구(24.17㎞) 왕복 2차선 공사를 진행한다. 착공식은 오는 17일로,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30개월이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기존의 건축과 토목 공사 수주를 통해 베트남을 동남아시아 진출의 전략적 거점으로 구축했다"라며 "이번에 수주한 공사도 성공적으로 수행하여 베트남뿐만 아니라 해외 인프라 공사 수주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