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3차원 해상 내비게이션 선상시험 성공

최종수정 2016.01.10 11:00 기사입력 2016.01.10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은 전자해도 온라인 자동업데이트 기술과 해저지형 3차원 표출 장비 선상 시험에 성공했다고 10일 밝혔다.

삼영이엔씨, 해양조사협회와 함께 개발한 이번 장비는 선박에서 업데이트 파일을 인터넷으로 내려 받아 사용자가 직접 설치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지형을 3차원으로 볼 수 있어 사용자들의 편의성이 높아지고 항해·어로 활동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 기술은 향후 선박의 안전항해지원 및 조선해양장비 산업의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3차원 해상 내비게이션과 같이 해양 데이터를 활용한 다양한 제품들이 개발·상용화될 경우, 다양한 일자리 창출은 물론 새로운 산업시장이 형성될 것으로 보인다.
임채호 국립해양조사원 해도수로과장은 "정부가 보유한 해양공간정보의 개방과 민간 산업계와 협력을 통해 차세대 전자해도 개발과 함께 이와 연계되는 최첨단 항해장비들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국제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