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ES 결산] LG전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트윈워시' 등 관람객 시선모아

최종수정 2016.01.10 11:00 기사입력 2016.01.10 09: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지난 6일부터 9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6'에서 LG전자 전시 부스에 많은 관람객이 찾았다. LG전자는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트윈워시','K시리즈' 등 다양한 혁신 제품을 선보였다.
▲지난 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폐막한 'CES 2016'에서 LG전자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이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살펴보고있다. LG전자는 냉장고, 오븐, 쿡탑, 식기세척기, 전자레인지 등으로 이뤄진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로 미국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장을 공략해 5년 안에 톱5 안에 든다는 목표를 발표했다.(제공=LG전자_)

▲지난 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폐막한 'CES 2016'에서 LG전자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이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살펴보고있다. LG전자는 냉장고, 오븐, 쿡탑, 식기세척기, 전자레인지 등으로 이뤄진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로 미국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장을 공략해 5년 안에 톱5 안에 든다는 목표를 발표했다.(제공=LG전자_)


▲지난 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폐막한 'CES 2016'에서 LG전자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이 '트윈워시' 세탁기를 살펴보고 있다. 이 제품은 LG전자가 드럼세탁기 하단에 통돌이 세탁기를 결합시킨 혁신 제품이다. 세탁기 두 대 가운데 한 대만 사용할 수도 있고 두 대를 동시에 사용할 수도 있다. (제공=LG전자)

▲지난 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폐막한 'CES 2016'에서 LG전자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이 '트윈워시' 세탁기를 살펴보고 있다. 이 제품은 LG전자가 드럼세탁기 하단에 통돌이 세탁기를 결합시킨 혁신 제품이다. 세탁기 두 대 가운데 한 대만 사용할 수도 있고 두 대를 동시에 사용할 수도 있다. (제공=LG전자)


▲ 지난 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폐막한 'CES 2016'에서 LG전자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이 'V10', 'K시리즈' 등 스마트폰을 살펴보고 있다. LG전자가 이번 전시회에서 처음 공개한 K시리즈는 곡면 형태의 모던한 디자인과 프리미엄급 성능으로 관람객들의 이목을 끌었다. (제공=LG전자)

▲ 지난 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폐막한 'CES 2016'에서 LG전자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이 'V10', 'K시리즈' 등 스마트폰을 살펴보고 있다. LG전자가 이번 전시회에서 처음 공개한 K시리즈는 곡면 형태의 모던한 디자인과 프리미엄급 성능으로 관람객들의 이목을 끌었다. (제공=LG전자)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