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카드, '보이는 ARS' 서비스 개시

최종수정 2018.09.07 23:01 기사입력 2015.02.12 08:3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신한카드는 음성을 통한 자동응답전화(ARS)의 불편함을 개선한 '보이는 ARS'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지금까지 신한카드 상담센터로 전화를 하면 개인회원 32개, 가맹점 9개, 법인 5개, 비회원 4개 등 총 50개의 메뉴를 안내멘트를 듣고 선택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번에 출시된 보이는 ARS 서비스는 음성 내용을 화면에 제시해준다.

보이는 ARS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 우선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 '신한Smart매니저'나 'Smart신한' 애플리케이션을 내려 받아야 한다. 이후 상담센터로 전화를 하면 스마트폰 화면을 통해 보이는 ARS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화면 터치를 통해 메뉴를 선택하고 결과를 조회할 수 있으며 향후에는 '직원연결' 메뉴를 선택하면 예상대기시간까지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카드는 이용시간이 줄어들고 고객 편의성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