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윤상직, 연말 앞두고 무인기 개발 현장 점검

최종수정 2014.11.29 09:50 기사입력 2014.11.29 09: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29일 대전 항공우주연구원을 방문, 무인기 산업생태계 조성 사업의 추진현황을 점검했다.

13대 산업엔진 프로젝트 일환으로 추진중인 무인기 사업과 관련 산업부는 지난달 틸트로터(Tiltrotor) 무인기를 어군탐지 등 해상임무에 투입하는 시범사업을 기반으로 해상 비즈니스 분야 민간 무인기 산업생태계 조성에 착수했다.
윤 장관은 무인기를 개발하고 있는 관계자를 만나 시범사업의 현황과 추진방향을 논의했다.

윤 장관은 "무인기 선진국의 견제와 중국 등 후발국의 추격 속에서 시장을 선점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기술개발과 함께 법·제도 정비, 인력양성 등 선순환적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항공산업은 종합시스템산업으로 부품, 소재 등 연관 산업이 동반 성장할 수 있는 방안도 함께 고려해야 한다"며 "국내기술로 개발된 탄소섬유 소재를 무인기에 적극 활용하는 등 창조경제의 모범 사례가 되도록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윤 장관은 연말을 앞두고 다음달 1일에도 창조경제박람회에 참가했던 우수 디자인 제조업체를 방문, 디자인 분야 창조경제 구현 방안을 논의하기로 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